황석정, 최은주에 PT받아
4개월차 PT 운동 중
"다시는 아프고 싶지 않다"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 황석정 / 사진 = KBS 영상 캡처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 황석정 / 사진 = KBS 영상 캡처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 황석정이 완벽한 몸매를 보였다.

12일 오후 방송된 KBS 2TV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에는 배우 황석정이 양치승 관장의 체육관에 방문한 모습이 그려졌다.

황석정은 운동복을 입고 체육관으로 들어왔다. 황석정은 "이전에 '불후의 명곡'에서 만났는데 '놀러 오세요'라고 하더라. 시간을 내서 갔는데 갑자기 '등록하세요'라고 했고, PT를 최은주에게 받게 됐고 그래서 운동까지 하게 됐다. 최은주의 PT를 받은지 4개월 됐다"라고 말했다.

이어 황석정은 운동을 하게 된 이유에 "원래 건강이 별로 좋지 않았는데 다시는 아프고 싶지 않았다"라며 "운동을 통해 몸과 마음에 자극을 주기 위해서 하게 됐다. 그리고 사실 해장을 하기 위해서, 건강하게 오래 술을 마시기 위해 운동을 한다"라고 밝혔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