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플성사 시 역대급 혜택
"걱정말고 사랑만 하세요"
데이트 비용+축의금 지원
'사랑의 재개발' / 사진 = 티캐스트 제공
'사랑의 재개발' / 사진 = 티캐스트 제공


국내 최초 데이트 비용을 지원하는 역대급 혜택의 미팅이 온다.

티캐스트 계열 E채널 '찐어른 미팅: 사랑의 재개발'(이하 사랑의 재개발·연출 이지선)은 중장년층 어른들의 새로운 사랑을 재개발해주는 고품격 미팅 프로그램이다.

무엇보다 '사랑의 재개발'에서는 커플 성공 시 역대급 혜택이 이어져 주목받고 있다. 국내 최초로 커플 데이트 비용을 지원하는 본 적 없는 프로그램인 것. MC 붐은 "사랑하시는 것에 있어 모든 것을 서포트 할 테니 걱정하지 말고 사랑만 하시라"며 역대급 혜택을 소개하기도 했다.

데이트 비용 지원 뿐 아니다. '사랑의 재개발'에서는 연애 이후 결혼을 하게 된다면 1호 커플에게는 축의금 300만 원을 지급한다.

여기서 끝이 아니다. 붐은 "결혼 생활 50주년이 되시는 해 신동엽 씨가 전원주택을 하나 시원하게~(선물한다)"고 선언했다. 이에 신동엽 역시 "그럼요!"라며 흔쾌히 기분 좋은 선물을 수락했다. 웃음기 머금은 '선물 공약'이었지만 그만큼 실제 '커플 성사'에 MC들이 한 뜻을 모으고 있다는 것.

이처럼 '사랑의 재개발'에서는 국내 연애 버라이어티 최초로 데이트 비용은 물론, 축의금 300만 원이라는 파격적인 혜택을 알렸다. 다른 걱정 말고 새로운 사랑에만 집중하라는 프로그램의 바람이 적극 반영됐다. 역대급 혜택에 출연을 원하는 전국의 어른 싱글들의 신청이 이어지고 있다는 후문이다.

출연자의 사랑을 위해 역대급 지원에 나선 '사랑의 재개발'은 9일 목요일 오후 8시 30분에 방송된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