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BC 새 파일럿 '안 다행'
안정환·이영표, 무인도 行
자연인과 극한 생존기
20일, 27일 방송
'안싸우면 다행이야'./ 사진제공=MBC
'안싸우면 다행이야'./ 사진제공=MBC


'2002년 월드컵' 4강 신화의 주역 안정환과 이영표의 만남으로 화제를 모으고 있는 MBC 새 파일럿 예능 '안싸우면 다행이야'가 오는 20일 첫 방송된다.

'안싸우면 다행이야'는 20년 우정을 자랑하는 안정환·이영표가 출연, 무인도에 사는 자연인을 찾아가 살아보는 극한 생존기를 담은 새로운 형식의 예능이다.

MBC는 7일, 무인도로 향하는 안정환·이영표의 모습을 담은 첫 번째 티저 영상을 공개했다. 두 사람은 배를 타고 무인도로 향하며 섬에 살고 있는 자연인에 대한 궁금증과 설렘을 감추지 못했다. 하지만 무인도에 도착한 두 사람은 휴대폰도 터지지 않는 극한 환경에 당혹감을 감추지 못하는 모습을 보였다.
'안싸우면 다행이야' 티저./ 사진=MBC
'안싸우면 다행이야' 티저./ 사진=MBC
또한 가파른 바위 절벽에서 길을 헤매 시작부터 쉽지 않은 무인도 생활을 예고했다. 그리고 심상치 않은 모습으로 두 사람과 마주한 자연인의 강렬한 등장은 시청자들의 궁금증을 자아내고 있다.

2002 월드컵 이탈리아전에서 골든골을 터트리는 등 환상의 호흡을 자랑하던 안정환·이영표의 예능 첫 동반 출연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는 '안 다행'은 무인도에서의 극한 생존기와 함께 그동안 알려지지 않은 2002 월드컵 비하인드 스토리도 공개될 예정이라 관심이 쏠린다.

오는 20일과 27일 월요일 오후 9시 30분에 만날 수 있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