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라조, 세 번째 생방송
'라면'으로 깜짝 분장
"면발 후 불어주세요"
'백파더' 노라조 / 사진 = MBC 영상 캡처
'백파더' 노라조 / 사진 = MBC 영상 캡처


대세 듀오 노라조가 매주 기대감을 자아내는 패션으로 '백파더'에 출격했다.

노라조(조빈, 원흠)는 4일 오후 생방송된 MBC 쌍방향 소통 요리쇼 '백파더 : 요리를 멈추지 마!(이하 '백파더')'에서 타이머 밴드로 출연해 요리 재료를 소개했다.

백종원은 "오늘도 어떤 모습으로 나올지 너무 기대된다. 지난주에도 정말 대박이었다"고 기대를 나타내며 타이머밴드 노라조를 소개했다.

문이 열림과 동시에 조빈은 "오늘 요리재료는 라면"이라고 소개하며 등장했다. 라면 상표가 온몸을 감싼 옷과 컵라면을 이용한 헤어스타일로 단번에 이목을 사로잡았고, 원흠 역시 라면 모양의 금발 스타일링으로 조화를 이뤘다.

이어 '고등어' 노래를 라면으로 개사해 '계란 치즈 만두 떡국떡 넣는다', '면발 후 불어 주세요', '꼬들 꼬들 더 맛있어져요' 등 라면의 특징을 녹여내며 웃음을 자아냈다.

백종원은 "원래 있는 노래같다"며 칭찬을 아끼지 않았고, 노라조 역시 "라면 CF를 노린다"며 야심을 드러냈다.

한편 노라조는 다양한 행사뿐 아니라 방송 등에서 잇단 러브콜을 받으며 '대세 듀오'로 활약 중이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