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현경, 눈부신 의리
한지혜 위해 제주까지
폭풍 칭찬→날카로운 직언
'신상출시 편스토랑' 오현경 / 사진 = KBS 영상 캡처
'신상출시 편스토랑' 오현경 / 사진 = KBS 영상 캡처


배우 오현경이 '신상출시 편스토랑'에서 눈부신 의리를 과시했다.

지난 3일 방송된 KBS2 '신상출시 편스토랑'에서 오현경은 한지혜를 위한 특급 메뉴 시식단으로 출격해 종횡무진 활약했다.

이날 오현경은 절친한 한지혜를 위해 서울에서 제주도까지 한달음에 날아왔다. 오현경은 오랜만에 만난 한지혜와 포옹을 나누며 반가움을 드러내는 동시에 센스있는 입담을 뽐내 보는 이들의 입가에 미소를 자아냈다.

뿐만 아니라 냄비가 넘치는 상황을 포착한 오현경은 바로 찬물을 투하한 한지혜의 행동에 잘했다고 격려하며 동생의 긴장을 풀어줬다. 특히 오현경은 한지혜 표 '간장소고기비빔국수'를 시식한 뒤 맛에 대한 칭찬을 아끼지 않으며 국수에 대한 구체적인 의견까지 제시해 훈훈함을 더했다.

더불어 두 번째 메뉴 '제주식 고사리 육개장'을 맛본 오현경은 전과 사뭇 다른 반응을 보였다. 신중히 맛을 음미한 오현경이 냉철한 직언과 날카로운 분석을 내놓으며 시식단으로서 역할을 충실히 해냈다.

이렇듯 오현경은 한지혜와 자매 같은 절친 케미를 발산하는 것은 물론 시식 내내 진심 어린 조언과 칭찬을 이어가며 브라운관에 힐링을 전했다.

여기에 시종일관 화기애애한 분위기를 북돋으며 선배 고두심에게 카네이션을 선물하는 속 깊은 면모까지 발휘해 시청자들의 큰 호응을 불러일으켰다.

한편, '신상출시 편스토랑'은 매주 금요일 밤 9시 40분 방송된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