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진구(왼쪽부터), 슈퍼주니어 최시원, 가수 장기하, 작가 송호준./사진=각 소속사 제공
배우 진구(왼쪽부터), 슈퍼주니어 최시원, 가수 장기하, 작가 송호준./사진=각 소속사 제공


MBC에브리원 신규 예능 ‘요트원정대’가 론칭을 앞두고 있다.

오는 8월 첫 방송 예정인 ‘요트원정대’는 모험을 꿈꿔왔던 네 남자가 요트를 타고 태평양 항해에 도전하는 과정을 담은 다큐멘터리식 예능 프로그램. 요트를 타고 태평양으로 나가는 여정 속에 자연을 경험하며 인생의 희망과 가치를 찾아가는 과정을 담아낼 예정이다.

좀처럼 예능에서 볼 수 없었던 연예인 셀럽들이 출연한다. 배우 진구, 가수 겸 배우 최시원, 가수 장기하, 작가 송호준이 출격 소식을 전하며 신선함을 예고했다.

드라마 ‘태양의 후예’ ‘언터쳐블’ ‘리갈하이’ 등으로 탄탄한 연기력을 인정받은 진구는 ‘요트원정대’를 통해 그 동안 보여주지 않았던 새로운 매력을 선보인다. 해군 출신이기도 한 진구는 남다른 리더십과 책임감으로 모험을 이끌어갈 것으로 예상된다.

그룹 슈퍼주니어의 멤버 겸 배우 최시원은 매사 적극적인 자세로 태평양 항해에 도전한다. 제작진에 따르면 최시원이 출항 전부터 프로그램, 멤버들에 대한 애정을 보이며 만반의 준비를 하고 있다는 후문. 열정남 최시원이 어떤 활약을 보여줄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뮤지션 장기하도 ‘요트원정대’에 합류한다. 넘치는 탐구심의 소유자 장기하는 평소에도 조슈아트리 사막, 알프스 오지 마을 등 험준한 자연으로의 여행을 즐겨온 것으로 알려져 있다. 험난함이 예상되는 이번 항해 과정에서 그의 모험심과 기지가 큰 빛을 발할 것으로 기대된다.

이어 ‘요트원정대’ 마지막 멤버로 작가 송호준이 함께한다. 송호준은 세계 최초로 개인 인공위성 발사 프로젝트를 성공시켜 화제된 인물. 박학다식하지만 엉뚱한 4차원 공대형으로 활약할 예정이다.

‘요트원정대’는 예능 프로그램에서 볼 수 없었던 이색적인 장르인 해양과 요트의 세계를 다양한 시선으로 보여줄 예정이다. 코로나로 인한 어려운 시국으로 지쳐있는 시청자들에게 다양한 볼거리와 힐링, 새로운 꿈과 희망을 선사할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요트원정대’는 21일 간의 항해를 거쳐 8월 초 MBC에브리원에서 첫 방송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