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수 하유비./사진제공=제이지스타
가수 하유비./사진제공=제이지스타


TV조선 ‘미스트롯’ 출신 하유비가 두 아이의 엄마로 현실적인 고민을 고백한다.

하유비는 12일 오후 8시 30분 방송되는 채널A ‘요즘 육아 - 금쪽같은 내새끼’(이하 ‘금쪽같은 내새끼’)에 출연한다.

이날 하유비는 ‘금쪽같은 내새끼’에서 가족들을 최초 공개하는 것은 물론, 편식하는 둘째 딸 리하 때문에 가지게 된 육아 고민을 털어놓으며 패널들에게 ‘금쪽 처방’을 받는다.

하유비는 소속사를 통해 “가수 하유비 이전에 아이 둘 엄마로서 있는 그대로의 모습을 보여드리고 싶었다. 아이를 위해 고민 없이 출연을 결정했다”며 “부족하지만 솔직한 엄마 하유비, 그리고 변화되는 우리 리하에게 많은 기대도 부탁드린다”고 본방사수를 독려했다.

‘금쪽같은 내새끼’는 육아 전문가 오은영 박사와 박재연 소장, 신애라, 정형돈, 장영란, 홍현희 등이 모여 새로운 육아 트렌드와 맞춤형 육아 솔루션을 대방출하는 프로그램이다.

하유비는 다양한 방송 프로그램 출연을 비롯해 새로운 앨범 준비에도 박차를 가하고 있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