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 KBS2 '개는 훌륭하다' 방송 화면.
사진= KBS2 '개는 훌륭하다' 방송 화면.


KBS2 ‘개는 훌륭하다’에서 전투력 만렙인 비숑 몬스터즈의 규칙 교육으로 유익한 견종지식과 알찬 재미를 선사했다.

지난 8일 방송된 '개는 훌륭하다‘(이하 ’개훌륭‘)에는 트와이스의 나연, 모모, 쯔위가 함께한 가운데 두 손 두 발 다 들게 만드는 고민견 삼총사 비숑 몬스터즈의 참교육이 펼쳐졌다.

강형욱은 비숑몬스터즈 뚜비, 도담, 구름이가 외부인을 만나면 공격성이 폭발하는 행동을 유심히 관찰하던 중 뚜비가 짖으면 도담이가 따라 짖고 이를 구름이가 말린다는 새로운 사실을 발견했다. 그중 공격성이 강한 뚜비는 산책 중 다른 개를 만나자 매섭게 달려들어 모두를 깜짝 놀라게 했다.

얌전했다는 뚜비가 왜그리 난폭해진건지 모두의 궁금증이 모아진 가운데 강형욱은 “뚜비가 짖거나 위협적인 행동을 할 때마다 만져주고 안아주던 보호자의 행동에 이유가 있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규칙의 중요성을 다시 한 번 강조하며 규칙 만들기 교육을 실행했다.

평소와 다른 보호자의 단호함에 당황하는 뚜비와 마음을 굳게 다스리는 보호자 그리고 곁에서 의지를 북돋는 강형욱의 모습이 보는 이들을 숨죽이게 할 만큼 긴장감을 자아냈다. 하지만 점점 흥분을 멈추고 자기 공간에서 얌전히 보호자의 통제에 따르는 뚜비의 변화가 보였다.

이어 다른 개를 만나도 흥분하지 않고 잘 지내도록 산책 교육에 나선 강형욱은 트와이스 모모의 반려견 부를 헬퍼독(공격적이거나 과잉 행동을 하는 반려견을 도와주는 역할)으로 투입시켰다. 차분하게 앞장서서 걸어가는 부와 부를 따라 보호자와 얌전하게 산책하는 놀라운 광경이 시청자들의 흐뭇한 미소를 짓게 했다.

‘개는 훌륭하다’는 매주 월요일 오후 11시 10분 방송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