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 = Mnet '로드 투 킹덤' 방송 화면.
사진 = Mnet '로드 투 킹덤' 방송 화면.


그룹 더보이즈(THE BOYZ)가 Mnet ‘로드 투 킹덤’에서 또 한 번 이변 없는 왕좌의 자리를 굳혔다.

더보이즈는 지난 28일 방송된 ‘로드 투 킹덤’에서 ‘나의 노래’라는 주제로 진행된 2차 경연 중 1위를 차지, 앞선 경연에 이어 트리플 1위에 올랐다.

더보이즈는 2차 경연을 통해 새로운 스토리로 재탄생한 정규 1집 활동 곡 ‘리빌(REVEAL)’ 무대를 선보이며 눈길을 모았다. ‘Catching Fire(혁명의 불꽃)’이라는 부제처럼 한 편의 뮤지컬 같은 퍼포먼스를 선보인 더보이즈는 방송 직후부터 시청자들의 이목을 단숨에 사로잡으며 연일 뜨거운 화제를 모았다.

새로운 서사로 완성된 더보이즈의 ‘리빌’ 무대는 ‘화랑’ 콘셉트로 선보인 사전 미션, 1차 경연 미션 곡인 태민의 ‘괴도’ 커버 퍼포먼스에 이어 또 한 번 우승을 차지go 압도적 호평을 이끌어냈다. 한계 없는 음악적 스펙트럼 입증은 물론 ‘3연속’ 1위라는 놀라운 대기록을 달성한 더보이즈는 출연팀 중 선두에서 ‘로드 투 킹덤’의 인기 견인차 역할을 톡톡히 하며 1위팀 다운 저력을 과시했다.

이 같은 성적과 관련해 더보이즈는 “이번 경연은 활동 곡 ‘리빌’로 이뤄낸 성과라 더욱 뜻깊은 것 같다”며 “좋은 결과를 얻을 수 있게 해준 모든 분들에게 감사한 마음”이라고 전했다. 이어 “’3연속’ 1위를 받게 된 만큼 남은 경연도 더보이즈의 강력한 진가를 보여드릴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남다른 각오도 전했다.

압도적 화제에 힘입어 더보이즈는 이어지는 경연에서도 ‘왕좌’를 굳히기 위한 치열한 경쟁을 계속해서 이어간다. 지난 28일 공개된 3차 경연 방송에서 더보이즈는 그룹 원어스와 ‘컬래버레이션 미션’으로 협업, 또 한 번의 레전드 무대를 예고했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