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시경, '보코 2020' 코치 출격
"김종국, 설렁탕처럼 따뜻해"
"다듀는 멕시칸 음식 같아"
가수 성시경/ 사진=Mnet 제공
가수 성시경/ 사진=Mnet 제공


가수 성시경이 함께 출연하는 코치들을 음식으로 표현했다. 28일 오후 열린 Mnet '보이스 코리아 2020' 제작발표회에서다.

이날 행사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온라인으로 생중계됐다. 연출을 맡은 박상준 PD와 가수 김종국, 보아, 성시경, 다이나믹듀오가 참석해 취재진의 사전 질문에 답했다.

'보이스 코리아 2020'은 '네덜란드의 '더 보이스' 프로그램 포맷을 정식으로 구매해 제작한 오리지널 한국 버전으로 국내 최고의 뮤지션들로 구성된 코치진들이 오직 목소리만으로 팀원들을 선발해 최고의 보컬리스트로 발전시키는 프로그램이다.

연예계 소문난 미식가로 알려진 성시경은 이날 다른 출연진의 코칭을 맛으로 비유해달란 요청을 받았다. 그는 잠깐 머뭇거리더니 "김종국은 맛이 깊고 조미료 안 넣은 설렁탕 같다"며 "몸에도 좋으면서 따뜻하고 위안이 된다"고 설명했다.

이어 "보아는 불닭볶음맛 라면 이후에 먹는 팥빙수 같은 느낌"이라며 "눈물을 쏙 빼는 하드 트레이닝 후에 당근과 채찍을 겸한다"고 평가했다.

끝으로 다이나믹듀오에 대해선 "멕시칸 요리 같다"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보이스 코리아 2020'은 오는 29일 오후 7시 30분 Mnet과 tvN에서 첫 방송된다.

정태건 기자 biggu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