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로트 가수 김호중. /사진제공=생각을보여주는엔터테인먼트
트로트 가수 김호중. /사진제공=생각을보여주는엔터테인먼트


트로트 가수 김호중이 트로트 가수 임영웅의 축구 실력에 감탄했다. SBS 러브FM '이숙영의 러브FM'에서다.

26일 방영된 '이숙영의 러브FM'에 게스트로 출연한 김호중은 TV조선 '내일은 미스터트롯'(이하 '미스터트롯')에 관한 에피소드부터 최근 근황까지 다양한 이야기를 건넸다.

이날 방송에서 김호중은 “일상의 낙이 축구인데 요즘은 시간이 없어서 공을 못 차고 있다. 그래서 차로 이동할 때 축구 게임으로 마음을 달래고 있다”고 밝혔다.
JTBC 예능 '뭉쳐야 찬다' 방송화면. /사진제공=JTBC
JTBC 예능 '뭉쳐야 찬다' 방송화면. /사진제공=JTBC
그러면서 “'미스터트롯' 출연진 중 축구 천재가 김호중과 임영웅이라고 소문이 났는데 누가 더 축구를 잘하느냐”는 질문에 “나는 축구를 좋아할 뿐이고 임영웅은 그야말로 '축천영웅(축구 천재 영웅)'”이라고 털어놓았다.

“세상에서 제일 좋은 것은?”이라는 물음에는 "먹는 것"이라 답하면서 “팬들이 워낙 맛있는 걸 많이 보내줘서 다이어트가 잘 안 된다”며 웃었다.

한편 '이숙영의 러브FM'은 매일 오전 7시 방영된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