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호중, 라디오 게스트 출연
유년시절부터 데뷔까지
다양한 이야기+'파트너' 열창
'이숙영의 러브FM' 출연한 가수 김호중/ 사진='이숙영의 러브FM' 보이는 라디오 캡쳐
'이숙영의 러브FM' 출연한 가수 김호중/ 사진='이숙영의 러브FM' 보이는 라디오 캡쳐


‘트바로티’ 가수 김호중이 유쾌한 에너지로 청취자들의 출근길을 물들였다.

김호중은 26일 오전 방송된 SBS 라디오 ‘이숙영의 러브FM’에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김호중은 “실물이 훨씬 잘생기셨다. 화제성도 폭발 중이며 매력이 최고”라는 DJ 이숙영의 칭찬 속 인사를 건네는가 하면, 보이는 라디오를 접할 청취자들을 위한 남다른 팬 서비스로 귀여운 매력을 드러냈다.

또한 김호중은 유년시절 이야기부터 ‘축구천재’ 면모, 팬들을 향한 고마움, TOP6를 비롯해 영기, 안성훈 등 ‘미스터트롯’ 출연자들을 향한 애정으로 다채로운 이야기도 이어갔다.

남진의 ‘파트너’를 라이브로 열창한 김호중은 “내가 (연기를) 도전하려고 한다. 어린 시절부터 트롯 경연에 도전하기까지의 이야기를 담아서 영화 제작 중에 있다”며 자신의 인생 이야기로 영화가 제작되는 소식을 알렸다.

“팬들에게 늘 감사하고 내겐 식구와 같다. 사랑한다”며 팬 사랑을 드러낸 김호중은 “현재 정규앨범 첫 곡인 ‘할무니’를 준비 중이며, 이 곡은 할머니가 살아계셨으면 좋아했을 곡이라 내게도 사연이 있는 곡”이라며 다채로운 모습을 선보일 것도 예고했다.

앞으로도 김호중은 다양한 활동과 함께 오는 8월 발표하는 첫 정규앨범 준비에 박차를 가할 예정이다.

정태건 기자 biggu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