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스터트롯' 영탁X정동원X김희재, '대한외국인' 출연
내일(22일) 녹화, 6월 10일 방송
영탁, 두 번째 출연…1단계 굴욕 만회할까
'대한외국인'에 출연하는 영탁, 정동원, 김희재./사진제공=뉴에라프로젝트
'대한외국인'에 출연하는 영탁, 정동원, 김희재./사진제공=뉴에라프로젝트


MBC에브리원 ‘대한외국인’에 영탁, 김희재, 정동원이 출연한다.

이들은 오는 22일 진행되는 ‘대한외국인’ 녹화에 참여한다. 이날 녹화는 오는 6월 10일 방송된다.

연일 화제를 모으고 있는 ‘미스터트롯’ TOP7 중 세 사람이 대한외국인팀에 맞서 우승을 거머쥘 수 있을지 벌써부터 기대가 모아진다.

특히 영탁의 출연 각오가 남다르다. 영탁은 지난해 ‘대한외국인’ 추석특집 방송에 출연해 1단계부터 탈락의 고배를 마신 바 있다. 당시 그는 탈락 후 한풀이 송으로 ‘네가 왜 거기서 나와’를 부르며 한 서린 무대를 선보였다. 과연 영탁이 이날 방송에서 1단계 탈락 굴욕을 만회할 수 있을지 궁금증이 증폭된다.

또한 김희재, 정동원의 퀴즈 실력에도 관심이 쏠린다. 이날 한국인팀 최연소 출연자로 등장한 정동원은 대한외국인팀 최연소 출연자 존, 맥 형제와 함께 퀴즈 대결을 벌일 예정이다.

‘미스터트롯’ 3인방의 치열한 우승 도전기는 내달 10일 오후 8시 30분 방송되는 ‘대한외국인’에서 확인할 수 있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