둘째이모 김다비 깜짝출연
"많을 다, 비 비" 엉뚱 유쾌
송은이, 제작자로 함께 출연
'유 퀴즈 온 더 블럭' 김신영 / 사진 = tvN 영상 캡처
'유 퀴즈 온 더 블럭' 김신영 / 사진 = tvN 영상 캡처


'유퀴즈' 둘째이모 김다비 김신영이 유쾌한 입담을 과시했다.

20일 오후 방송된 tvN '유 퀴즈 온 더 블럭'에는 부캐릭터 둘째이모 김다비로 활동하고 있는 개그우먼 김신영과 송은이가 출연했다.

둘째이모 김다비는 조세호를 가리켜 '조제호', 유재석에게 '유재적'이라며 한글자씩 틀리게 불러 웃음을 자아냈다.

유재석이 그에게 '다미 이모'라고 말하자, 둘째이모 김다비는 "많을 다, 비비 '다비 이모'다. 나 방송국 정 떨어질라고 해"라고 말했다.

이어 송은이는 "신인가수 둘째 이모 김다비의 제작을 맡은 송은이"라며 김다비를 응원하고자 함께 나왔다고 말했다.

둘쨰이모 김다비는 "인생은 한 번, 내 노래는 두 번 들어라. 김다비이다. 나이는 비밀로 하고 싶어. 들어보인다고 해서 속이 다 상하다. 77세다"라며 자신의 노래 '주라주라'를 불러 시선을 사로잡았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