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스' 장민호./사진제공=MBC
'라스' 장민호./사진제공=MBC


MBC ‘라디오스타’에서 송윤형이 신현준을 폭로한다.

오늘(20일) 방송되는 ‘라디오스타’는 김수미, 신현준, 김태진, 아이콘 송윤형이 출연하는 ‘가족끼리 왜 이래’ 특집으로 꾸며진다.

이날 방송에서는 신현준, 김태진, 송윤형 세 사람의 특별한 인연이 공개된다. 먼저 김태진과 신현준이 홀딱 벗고 마주 앉은 사연이 공개돼 웃음을 자아낸다. 심지어 김태진은 오열하고 신현준은 폭소하는 진풍경이 펼쳐졌다고 해 두 사람에게 무슨 일이 벌어진 것인지 궁금증을 증폭시킨다.

신현준 소속사에 몸담고 있는 김태진은 신현준을 저격한다. 그는 지난 연예대상 시상식에서 데뷔 17년 만에 처음으로 무대에 올라 ‘베스트 엔터테이너 상’을 받은 바 있다. 신현준도 눈물을 흘리는 모습이 포착돼 많은 화제를 모았다. 하지만 김태진은 이를 신현준의 계획된 눈물이었다고 폭로해 신현준을 당황하게 한다.

아이콘 송윤형은 신현준에게 계획적으로 접근했다고 고백해 궁금증을 더한다. 두 사람은 한 예능 프로그램에서 만나 우정을 이어가고 있다. 송윤형의 의도된 계획에 신현준도 놀랐다고 전해져 호기심을 자극한다.

송윤형은 다양한 매력으로 ‘만능돌’ 탄생을 예감케 한다. 30초 만에 눈물 연기를 펼쳐 김수미의 눈길을 사로잡은 것은 물론 ‘라디오스타’를 위한 개인기 3종 세트를 공개해 선배들의 사랑을 듬뿍 받았다는 후문이어서 기대를 끌어올린다.

스페셜 MC 장민호와 김수미의 ‘립스틱 짙게 바르고’ 듀엣 무대는 오늘(20일) 오후 11시 5분 방송되는 ‘라디오스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