효연, '굿걸' 제작발표회 참석
"내 보컬과 개성 선보일 예정"
"소시 멤버들도 본방 사수 시킬 것"
'굿걸'에 출연하는 효연 / 사진= Mnet 제공
'굿걸'에 출연하는 효연 / 사진= Mnet 제공


그룹 소녀시대의 효연이 멤버들에게 Mnet '굿걸' 본방 사수를 당부했다. 14일 오전 열린 '굿걸' 제작발표회에서다.

이날 행사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온라인으로 생중계됐다. 최효진 PD와 MC 딘딘를 비롯해 '굿걸' 크루인 효연, 치타, 에일리, 제이미, 슬릭, 장예은, 윤훼이, 전지우, 퀸 와사비, 이영지가 참석해 취재진의 사전 질문에 답했다.

'굿걸'은 언더그라운드 래퍼부터 현역 아이돌, 인기 최정상 아티스트까지 국내 최고의 여자 힙합 R&B 뮤지션들이 '플렉스 머니'를 획득하기 위해 한 팀으로 뭉친 뒤, 엠넷이 제시하는 상대팀과 화려한 쇼로 승부를 펼치는 프로그램이다. 출연진들이 서로 경쟁 상대가 됐던 타 경연 프로그램과는 달리 '굿걸'은 참가 뮤지션 10인이 한 팀으로 뭉쳐 방송국을 상대로 경연을 펼친다는 것이 가장 큰 차별점으로 꼽힌다.

효연은 그간 여러 무대에서 화려한 퍼포먼스를 선보여왔다. 이에 '굿걸'에선 어떤 매력을 펼칠 것이냐고 묻자 그는 "퍼포먼스도 있지만 보컬과 특색 있는 멤버들과의 조화, 그리고 나만의 개성과 매력을 어떻게 발산하는지 볼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소녀시대 멤버들의 격려는 없었냐 질문에 효연은 잠시 당황하면서도 "오늘 꼭 본방 사수하라고 전하겠다"고 답했다.

'굿걸'은 14일 오후 9시 30분 첫 방송된다.

정태건 기자 biggu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