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성광♥이솔이, 신혼집 입주까지 연기 '망연자실'
진태현♥박시은, 딸의 카네이션에 '감동'
진태현, 장모 위한 트로트 공연(ft.김희재X이찬원)
'동상이몽2' 박성광-이솔이 커플 / 사진=SBS 방송 캡처
'동상이몽2' 박성광-이솔이 커플 / 사진=SBS 방송 캡처


결혼식에 이어 신혼집 입주까지 미뤄진 박성광·이솔이 커플의 이야기가 그려진 SBS '동상이몽 시즌2 - 너는 내 운명'(이하 '동상이몽2')이 시청률 상승세를 그리며 월요 예능 1위에 등극했다.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지난 11일 방송된 '동상이몽2'는 가구 시청률 6.7%(수도권 2부 기준), 2049 타깃 시청률 2.2%로 동시간대 1위와 월요 예능 1위를 차지했다. 분당 최고 시청률은 7.4%까지 올랐다.

지난주 '동상이몽2'에 운명커플로 합류, 러브스토리를 최초로 공개해 화제를 모은 데 이어 '꼬꼬미 커플'이라는 애칭까지 얻게 된 박성광·이솔이 커플은 신혼집 입주를 한 달 앞두고 샘플 하우스에 방문했다. 샘플 하우스는 문을 열자마자 펼쳐진 넓은 정원과 3층 규모를 자랑하는 세련된 인테리어로 눈길을 사로잡았다. 두 사람은 집을 둘러보며 앞으로 펼쳐질 핑크빛 신혼 생활에 설레는 모습을 보였다.

이날도 '스킨십이몽'으로 투닥대던 두 사람은 인테리어에 이어 침대 사용을 두고도 의견 차이를 보였다. 박성광은 이솔이를 향해 "공간 넉넉하니까 싱글침대 두 개를 둬도 나쁘지 않을 것 같다"라며 동침 거부(?)를 선언한 것. 이에 이솔이가 "하나도 안 넉넉하다. 따로 자자는 거냐"며 굳은 표정으로 이야기하자 박성광은 당황했다. 박성광은 동침 거부(?)를 선언한 이유에 대해 "내가 몸에 열이 진짜 많다. 근데 (이솔이는) 반대로 추운 걸 못 참는다"라며 온도차를 이야기해 많은 이들의 공감을 자아냈다.

두 사람은 샘플하우스 구경 후 실제 신혼집 공사 상황을 살펴보기로 했다. 입주를 한 달 남긴 시점, 신혼집은 코로나19 사태로 공사가 연기되면서 예상과 달리 텅 빈 부지로 남아있어 두 사람을 망연자실하게 했다. 코로나19 사태로 결혼식도 두 번이나 연기한 두 사람이기에 그 충격은 더욱 컸다. 박성광은 "'나만 결혼이 힘든가' 생각이 들더라"며 답답한 마음을 표했다.
'동상이몽2' 진태현-박시은네 가족, 하재숙-이준행 부부 / 사진=SBS 방송 캡처
'동상이몽2' 진태현-박시은네 가족, 하재숙-이준행 부부 / 사진=SBS 방송 캡처
진태현은 '미스터트롯' 김희재, 이찬원과 함께 트로트 3인조 '진미채'를 결성, 장모를 위한 깜짝 디너쇼를 펼쳤다. 박시은의 어머니와 언니 등 처가 식구들이 총출동한 가운데 진태현은 "어버이날과 생신을 축하드리며 막내 사위의 축하 공연이 있겠다"며 장모가 좋아하는 '둥지'를 열창했다. 이어 숨어있던 김희재, 이찬원이 등장, 세 사람은 '흥 폭발' 트로트 무대로 장모를 기쁘게 했다. 장모는 "진짜 너무 좋았다. 우리 사위 최고"라고 말했다.

이날 진태현·박시은의 딸 다비다는 진태현과 박시은, 할머니를 비롯한 가족들에게 어버이날 카네이션을 선물해 모두를 뭉클하게 했다. 박시은은 "부모로서 아직 받을 정도가 아닌 것 같은데"라고 이야기했다. 이를 스튜디오에서 지켜보던 진태현은 "받는 순간 좋았는데, 카네이션을 꽂는 순간 책임감 같은 게 생기더라. 나중에 집에서 카네이션을 보는데 눈물이 나더라"며 당시를 회상했다.

하재숙·이준행 부부는 반찬거리로 두릅을 직접 캔 후 평소 친분이 있던 어촌 계장 부부를 찾아갔다. 두릅무침에 전어회 무침, 농어회까지 곁들여져 고성 스타일 봄맞이 한상이 차려져 보는 이들의 입맛을 자극했다. 27년 차 결혼 선배인 계장 부부는 두 사람에게 '싸워도 잠은 꼭 함께 자기' '서로가 한발씩 양보하기' 등 부부 싸움을 피할 수 있는 노하우를 전수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