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경란, 썸 근황 공개
아찔했던 싱글녀 고충 토로
"눈물 나" 과거 심경 고백
'옥탑방의 문제아들'에 출연한 김경란/ 사진=KBS2 제공
'옥탑방의 문제아들'에 출연한 김경란/ 사진=KBS2 제공


KBS2 예능 프로그램 ‘옥탑방의 문제아들’에서 김경란이 최근 썸타고 있는 근황을 공개한다.

11일 방송되 ‘옥탑방의 문제아들’은 김용만, 송은이, 김숙, 정형돈, 민경훈이 상식 문제를 푸는 퀴즈 프로그램으로 화려한 싱글 절친이 된 김경란과 박은혜가 함께 출연할 예정이다.

최근 녹화에서 김경란은 최근 한 리얼리티 프로그램을 통해 썸을 타고 있는 근황을 밝혀 옥탑방을 술렁이게 했다. 그는 썸남에 대한 질문에 “유쾌하신 분이다” “첫 리얼리티라 기분이 뭔가 묘하다”라며 조심스레 속내를 고백했다. 이어 “올해 색소폰을 배우고 싶었는데 그분이 색소폰 전공자다”라며 공통 관심사로 인해 급속도로 가까워진 이야기를 밝히며 부끄러움을 감추지 못했다. 그러자 같은 프로그램에 출연 중인 박은혜는 사랑에 빠진 듯한 김경란의 표정을 재연하며 “그 분을 볼 때 경란이 표정이 이렇게 바뀐다”고 폭로해 그를 당황하게 했다.

김경란은 싱글녀로 살아가는 고충을 공개하기도 했다. 그는 “혼자 사는 게 아찔할 때가 있다” “한 번은 응급실을 가야 하는데 혼자 가려니 만만치가 않더라”며 가슴 철렁했던 일화를 고백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또한 김경란은 요즘 자주 눈물을 흘린다고 털어놔 모두를 짠하게 했다. 그러면서도 “다 나았다고 생각했다. 그런데 어느 순간 견뎠던 감정들이 한 번에 밀려오더라”며 힘들었던 과거에 대한 심경을 밝혀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싱글로 돌아온 김경란, 박은혜의 진솔한 고백은 11일 오후 8시 50분 방송되는 ‘옥탑방의 문제아들’에서 확인할 수 있다.

정태건 기자 biggu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