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나희·둘째이모 김다비 제치고 1등 수상
시청자 사로잡아 '가슴에 치명상'
'아침마당' 영기 / 사진=KBS 방송 캡처
'아침마당' 영기 / 사진=KBS 방송 캡처


개수(개그맨 가수) 영기가 명불허전 존재감을 자랑했다.

영기는 11일 오전 방송된 KBS1 '아침마당'에 출연했다.

함께 출연한 가수 박구윤은 영기를 "동네오빠처럼 친근하고 푸근한 이미지다. 주체할 수 없는 끼는 물론 지구상 최고의 텐션을 자랑한다"고 소개했다. 영기는 유쾌한 에너지를 대방출해 보는 이들을 단번에 사로잡았다.

영기는 "하루하루 감사하게 살고 있다. 무대마다 여러분을 즐겁게 해드리겠다"며 늘 그랬듯, 독보적인 텐션과 입담, 재치를 드러냈다.

영기는 이날 방송에서 김나희, 둘째이모 김다비, 유산균과 노래 대결을 펼쳤다. 영기는 이에 '가슴에 치명상', 그리고 명불허전 1회 출연권을 획득했다.

1등을 수상한 영기는 "응원을 보내줘서 진심으로 감사하다"고 인사했다.

영기는 현재 '동네오빠 (Prod. 플레이사운드)'로 사랑받고 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