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 예능, 유튜브 적극 활용 '눈길'
'놀면 뭐하니', 유튜브 온리를 통해 다양한 콘텐츠 공개
'삼시네세끼' 오는 15일 첫방
'놀면 뭐하니' '나 혼자 산다'./사진제공=MBC
'놀면 뭐하니' '나 혼자 산다'./사진제공=MBC


최근 인기 예능 프로그램들이 TV와 유튜브 시장을 넘나들며 색다른 재미를 안기고 있다. 방송의 일부를 클립으로 제작하던 것을 넘어 유튜브 채널에서만 볼 수 있는 콘텐츠를 따로 제작하고, 방송과 유튜브를 결합하는 등의 시도를 적극적으로 하고 있는 것.

지난해 7월부터 방송되고 있는 MBC ‘놀면 뭐하니?’는 처음부터 유튜브 채널을 적극적으로 활용했다. MBC 예능 공식 유튜브 채널이 아닌 독자적인 채널을 통해 본 방송에서는 담기지 않았던 에피소드들을 지속적으로 공개하고 있다.

최근에는 코로나19로 인해 야외 활동이 힘든 시청자를 위한 ‘방구석 콘서트’부터 유재석과 박명수의 브이로그 등이 '유트브 온리'로 공개됐다. 유산슬, 유고스타, 라섹 등의 여러 부캐들을 탄생시키면서 유재석이 직접 유튜브 라이브에 출연, 본 방송에서는 ‘동시간대 유-니버스’로 편집해 큰 호응을 얻기도 했다.

이에 현재 ‘놀면 뭐하니?’ 공식 유튜브 채널 구독자는 54만 명을 돌파했고, 유산슬의 ‘사랑의 재개발’ 뮤직비디오는 조회수 356만을 기록할 만큼 뜨거운 인기를 얻고 있다.
'놀면 뭐하니?'./사진제공=MBC
'놀면 뭐하니?'./사진제공=MBC
MBC ‘나 혼자 산다’도 최근 독자적인 유튜브 채널을 적극 활용하고 있다. 하이라이트 장면 및 선공개 영상 뿐 아니라 스튜디오 녹화에 들어가기 직전의 멤버들의 모습을 담은 '녹화 30분 전'이라는 콘텐츠를 제작해 관심을 끌고 있다. 7주년 특집 편에서는 유튜브 라이브 방송을 통해 실시간으로 팬들과 소통하기도 했다.

‘나 혼자 산다 STUDIO’ 채널 구독자 수는 현재 27만 명을 넘었고, 가장 많은 조회수를 기록한 영상은 김세정의 반려견 최초 공개 영상으로 372만 뷰를 기록했다.
'삼시네세끼'./사진제공=tvN
'삼시네세끼'./사진제공=tvN
‘5분 방송 예능'이라는 새로운 장르를 개척한 나영석 PD의 새 예능도 ’삼시네세끼'도 오는 15일 처음 방송된다,

tvN '신서유기' 스핀오프 프로그램의 일환으로 시작된 '아일랜드로 간 세끼' '라끼남' '마포 멋쟁이'에 이어 젝스키스 완전체 예능 '삼시네세끼' 역시 5분 방송 이후 10분 이상 분량의 풀버전을 유튜브에 공개하는 새로운 형식으로 주목받고 있다. 특히 TV에서는 공개하지 못했던 PPL 제품명, 브랜드 등을 거침없이 공개하는 등 유튜브 방송만의 매력을 극대화해 더욱 관심이 집중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