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호중, 강호동과의 추억 회상
'스타킹' 출연 에피소드 공개
임영웅도 이수근과 인연 고백
'아는 형님' 김호중/ 사진제공=JTBC
'아는 형님' 김호중/ 사진제공=JTBC


가수 김호중이 개그맨 강호동과의 추억을 공개했다. 9일 방송될 JTBC ‘아는 형님’에서다.

이날 ‘아는 형님’에서는 전 국민을 트로트 열풍으로 들썩이게 했던 ‘미스터트롯’ TOP7의 주인공인 임영웅, 영탁, 이찬원, 김호중, 정동원, 장민호, 김희재가 전학생으로 등장한다.

최근 녹화에서 ‘미스터트롯’ 팀은 서로에 대한 칭찬을 하다가도 티격태격 하는 모습을 보여주며 ‘형제케미’를 보여줬다. 또한 노래 외에 한 번도 공개된 적 없던 기상천외한 특기를 보여주며 형님들을 깜짝 놀라게 했다.

이날 ‘미스터트롯’ 팀은 형님들과의 오랜 인연을 밝혀 눈길을 끌었다. 김호중은 ’스타킹’ 출연 당시 강호동과의 일화를 공개했다. 그는 “‘고딩 파바로티’로 ‘스타킹’에 출연했을 당시 강호동이 나에게 손수건을 선물해 줬다”라고 말했다. 또한 그 손수건을 고이 간직했던 김호중은 독일로 유학을 가서도 사람들에게 ‘강호동 손수건’이라 자랑했다는 것.

이어 임영웅 역시 신인 시절 이수근과의 인연을 밝혔다. 임영웅은 “과거 행사장에서 만났던 이수근이 신인이었던 나에게 조언을 건넸다”라고 밝혔는데, 그 조언 내용에 스튜디오가 발칵 뒤집어졌다고 한다. 이수근이 신인 임영웅에게 전한 조언은 무엇이었을지 기대를 모은다.

'미스터 트롯' TOP7이 말하는 형님들과의 깊은 인연은 9일 오후 9시 방송되는 ‘아는 형님’에서 확인할 수 있다.

정태건 기자 biggu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