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호영, 뮤지컬 '렌트' 출연
"데뷔 때 역할 그대로"
넘치는 흥 발산 "우후!"
'대한외국인' 김호영 / 사진 = MBC 에브리원 영상 캡처
'대한외국인' 김호영 / 사진 = MBC 에브리원 영상 캡처


'대한외국인' 김호영이 자신의 근황을 전했다.

6일 오후 방송된 MBC 에브리원 '대한외국인'에는 뮤지컬 배우 김호영, 모델 아이린, 모모랜드 주이가 출연했다.

김호영은 근황을 묻는 질문에 "뮤지컬 '렌트'를 연습 중이다. 이 작품으로 2002년에 데뷔했다. 그 역할 그대로 다시 무대에 오르게 됐다"라며 "엔젤이라는 역할이다. 사랑스럽고, 여장을 하면서 거리에서 드럼 연주를 하는 캐릭터다"라고 말했다.

이어 "뮤지컬 연습할 때 분위기 메이커라고?"라는 질문에, 곧바로 자리에서 일어나 넘치는 흥을 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