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상파 첫 주연
'꼰대인턴'서 인턴 이태리 役
'멜로가 체질'과 전혀 다른 모습 '기대'
'꼰대인턴' 한지은./ 사진제공=HB엔터테인먼트
'꼰대인턴' 한지은./ 사진제공=HB엔터테인먼트


배우 한지은의 촬영 현장 모습이 공개됐다.

MBC 새 수목드라마 '꼰대인턴'의 여자 주인공으로 캐스팅 돼 많은 이들의 이목을 집중시킨 한지은이 오늘(29일) 소속사 HB엔터테인먼트 공식 SNS를 통해 현장 인증샷과 함께 촬영 소감을 전했다.
사진 속 한지은은 양갈래 머리로 특유의 상큼 발랄한 분위기를 자아내 눈길을 끈다. '꼰대인턴'에서 한지은은 스트레스를 받거나 어딘가 집중할 때면 남몰래 간식을 먹는 먹깨비 신입인턴 이태리를 연기한다. 열정 만수르와 의기소침을 오락가락하는 널 뛰는 감정 기복으로 20대 취준생 및 사회초년생들의 불안한 심리를 대변할 것은 물론, 예측 불가한 반전 매력으로 웃음을 자아낼 예정이다.
앞서 한지은은 JTBC '멜로가 체질'을 통해 데뷔 9년만에 주연 자리를 꿰찼다. 오랜시간 쌓아온 안정적인 연기력으로 '한지은의 재발견'이라는 평가를 받았다. 이어 '꼰대인턴'을 통해 지상파 드라마 여주인공으로 첫 발을 내딛게 되면서 많은 이들의 관심을 불러 모으고 있는 것.

한지은은 "멜로가 체질의 '황한주' 와는 전혀 다른 '이태리'로 찾아 뵐 수 있을 것 같아 설레인다. 김응수, 박해진 선배님을 비롯해 여러 선배님, 동료 배우들과 좋은 분위기 속에서 촬영하고 있다"며 "'꼰대인턴'이 시청자들에게 시원함과 따뜻함을 함께 드릴 수 있는 작품이 되길 바란다. 곧 찾아 뵐 예정이니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꼰대인턴'은 최악의 꼰대 부장을 부하 직원으로 맞게 된 남자의 통쾌한 갑을체인지 복수극이자 시니어 인턴의 잔혹 일터 사수기를 그린 코믹 오피스물로, 오는 5월 20일 첫 방송 된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