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훌륭' 위너 강승윤X이승훈 출격
이경규, 신나는 비트에 위너 '입덕'
강형욱 "강아지를 위한 노래인가요?"
'개는 훌륭하다' 예고/ 사진=KBS2 제공
'개는 훌륭하다' 예고/ 사진=KBS2 제공


KBS2 ’개는 훌륭하다‘(이하 ’개훌륭‘)의 이경규가 그룹 위너(WINNER)의 힙합 비트에 중독된다.

27일 방송될 ’개훌륭‘에서는 위너 멤버 강승윤과 이승훈이 일일제자로 출격한다.

이날 방송에서 이경규는 강승윤과 이승훈이 준비한 영상을 함께 보는 도중 그의 귀를 사로잡은 비트를 듣게 된다. 바로 영상에 BGM으로 깔린 위너 송민호의 솔로곡 ‘걔 세’를 듣고 자신도 모르게 무의식적으로 박자를 타기 시작한 것.

노래가 궁금했던 이경규는 마침내 노래 제목을 알게 되자 이번에는 ‘걔’를 ‘개’로 알아듣는 엉뚱한 가사해석으로 웃음을 자아낸다. 이에 위너 멤버들의 때아닌 ‘걔 세’ 노래 가사 해석 시간이 펼쳐져 폭소를 안긴다.

특히 강승윤은 이경규를 단번에 이해시키는 맞춤형 해석으로 궁금증을 해소시켜주는가 하면 이승훈은 ‘내가 이 견(犬)규다’라는 적절한 예시를 센스 있게 던져 ‘개훌륭’ 3인방의 웃음코드를 명중시킨다. 비트는 물론 새 별명이 마음에 쏙 든 이경규는 진실의 광대를 올리며 흡족해 했다는 후문이다.

그런가 하면 ‘걔 세’가 몰고 온 바람은 이경규 뿐만 아니라 개통령 강형욱까지 자극한다. 강형욱은 “이 노래가 강아지를 위한 노래인가요?”라며 조심스럽게 물어 현실 웃음을 일으킨다.

위너의 강승윤, 이승훈과 함께 한 ’개훌륭‘은 오늘(27일) 오후 11시 10분 방송된다.

정태건 기자 biggu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