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뷔 10년 차 에이핑크 "감사해"
'비핑크' 별명 "고음내면 빗물이 입으로"
청순 콘셉트에 "제주도 말 똥 피하면서 예쁜 척"
'아이돌 라디오' 에이핑크 / 사진제공=MBC
'아이돌 라디오' 에이핑크 / 사진제공=MBC


그룹 에이핑크(Apink)가 20일 MBC 표준FM ‘아이돌 라디오’에 출연해 데뷔 9주년 자축 파티를 열었다. 이날 아이돌 라디오의 진행은 에이핑크의 멤버 윤보미와 박초롱이 맡았다.

지난 19일 데뷔 9주년을 맞은 에이핑크는 스튜디오에서 축하 케이크 커팅식을 깜짝 진행했다. 오하영은 “아직 신인인 것 같은데 시간이 너무 빨리 간 것 같다. 9주년이라는 이야기를 들으면 몸 둘 바를 모르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정은지는 “데뷔 초에 어떤 그룹으로 수식어가 붙으면 좋겠냐고 물어보면 ‘장수돌’이라고 얘기했었다. 요새 기사 헤드라인에 ‘장수돌 에이핑크’라고 써진 걸 보면 그 꿈을 이룬 것 같다”며 오랜 기간 꾸준히 활동을 이어온 의미를 되새겼다.

‘명곡 부자’ 에이핑크는 9주년에도 여전한 인기를 자랑하며 음원 강자의 면모를 뽐냈다. 같은 날 에이핑크에게 음악방송 1위 기록을 선물한 새 앨범 ‘LOOK’에 관해 김남주는 “에이핑크가 가장 고생하지 않았다고 할 수 있을 만큼 너무 많은 분들이 고생해서 만든 앨범”이라고 소개했다. 이어 김남주는 “수상소감을 말할 때 가장 먼저 언급하고 싶었던 사람이 작곡가다. 그만큼 에이핑크에 애정이 많은 분”이라며 오래도록 인연을 이어온 작곡가 블랙아이드필승에게 깊은 고마움을 표현했다. 타이틀곡 ‘덤더럼(Dumhdurum)’ 안무 창작에 참여한 윤보미는 “의미 있는 배움의 시간이었다. 안무가 선생님들을 존경하게 됐다”고 말했다.

박초롱은 수록곡 ‘너의 모든 순간을 사랑해’의 작사에 참여해 따뜻하고 진심 어린 가사로 눈길을 끌었다. 박초롱은 “팬을 위한 노래일 뿐만 아니라 멤버에게 전하고 싶은 얘기도 담았다. 매 순간 잘하고 있다고 말하고 싶었고, 팬들에게도 함께한 순간들이 너무나 소중하다고 응원하고 싶었다”고 설명했다.
그룹 에이핑크 / 사진제공=플레이엠엔터테인먼트
그룹 에이핑크 / 사진제공=플레이엠엔터테인먼트
처음으로 유닛을 결성해 작업한 신곡은 라이브 무대로 펼쳐졌다. ‘YOS’라는 이름으로 뭉친 윤보미·오하영·손나은은 ‘Love is Blind’를 부르며 감미로운 음색을 자랑했다. 김남주·정은지·박초롱은 ‘주지롱’이라는 이름으로 함께 작업한 ‘Be Myself’ 무대를 통해 상큼하고 통통 튀는 매력을 과시했다.

이어진 아이돌라디오 전매특허 메들리댄스 코너에서 에이핑크는 ‘몰라요’ ‘NoNoNo’ ‘Mr. Chu (On Stage)’ ‘LUV’ ‘Remember’ ‘1도 없어’ ‘%% (응응)’ 등 에이핑크의 히트곡들로 무대를 꾸며 팬심을 저격했다.

메들리댄스를 마친 정은지는 데뷔곡 ‘몰라요’에 관해 “(뮤직비디오 촬영 장소였던) 제주도에 말 똥이 많아 그걸 피해 다니면서도 청순 콘셉트를 위해 웃고 예쁜 척했던 게 기억에 남는다”며 ‘웃픈’ 추억을 회상했다.
'아이돌 라디오' 에이핑크 / 사진제공=MBC
'아이돌 라디오' 에이핑크 / 사진제공=MBC
에이핑크는 어딜 가나 비가 내려 생긴 ‘비핑크’라는 별명에 담긴 에피소드도 공개했다. 오하영은 “해외에서 공연하는 날, 정은지가 고음을 낼 때 입 안으로 빗물이 다 들어간 적이 있다”고 말했다. 이에 정은지는 “해외 비는 거의 다 먹어봤다”고 답해 폭소를 자아냈다. 박초롱은 “에이핑크와 비는 떼려야 뗄 수 없는 관계다. ‘비핑크’라는 별명을 가지고 있는 만큼, 기회가 된다면 비와 함께 촬영을 해보고 싶다”면서 가수 비(RAIN)에게 귀여운 영상편지를 남기기도 했다.

훌륭한 시구 자세와 뛰어난 체력으로 ’체육돌’이라는 수식어가 붙은 에이핑크는 명장면 재현에 나서기도 했다. ‘개념 시구’로 유명세를 탄 윤보미는 물론, 손나은 또한 늘씬한 몸매를 자랑하며 시구 포즈를 다시 한번 선보였다. 손나은은 ‘물병 세우기’에도 도전, 10년 차 아이돌답게 10번 만에 성공해 멤버들의 환호를 이끌어냈다.

지난 추억을 되돌아보며 한 시간여를 웃고 떠는 에이핑크는 10년 뒤의 자신에게 편지를 써보는 시간도 가졌다. 에이핑크 멤버들은 입을 모아 “여전히 멤버들과 식용 왕성하고 건강하게 웃으며 살기 바란다”고 말하며 10년 뒤에도 변치 않을 끈끈한 우정을 강조했다.

방송을 마치며 손나은은 “이번 앨범을 오랫동안 준비했는데 그동안 도움을 주시고 고생하신 분들이 많다. 그 모든 분들께 감사하다는 말을 전하고 싶다. 함께 준비한 시간이 헛되지 않은 것 같아서 기분이 좋다”고 고마움을 표현했다.

‘아이돌 라디오’는 매일 새벽 1~2시 MBC 표준 FM(서울·경기 95.9MHz), MBC 라디오 애플리케이션 mini에서 방송된다. 매일 밤 9~10시에는 네이버 브이라이브 애플리케이션(V앱)에서 방송 전 보이는 라디오(주말 제외)로 만나볼 수 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