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뻐서 인기 많았다고"
'제2의 이미연' 수식어
진세연, '본 어게인' 출연
'옥탑방의 문제아들' 진세연 / 사진 = KBS 영상 캡처
'옥탑방의 문제아들' 진세연 / 사진 = KBS 영상 캡처


'옥탑방의 문제아들' 진세연이 '제2의 이미연'이었던 과거를 언급했다.

20일 오후 방송된 KBS 2TV '옥탑방의 문제아들'에는 배우 진세연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송은이는 "그 소문을 들었다. 너무 예뻐서, 인기가 진짜 많았다더라"라고 말했다.

이에 진세연은 "우리 고등학교에 이미연 선배님이 다녔었다. 그 때를 보는 것 같다고 하셨다. '제2의 이미연'이라고"라며 수줍어했다.

이어 그는 "대형 기획사에 들어갈 뻔 했다고?"라는 질문에 "대형 기획사 캐스팅 디렉터가 많이 있었다. 그런 분들이 명함을 주셨다. SM도 있었고 JYP는 내가 찍었던 광고를 보고 연락을 해주셨다"라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한편, 진세연은 KBS 2TV 새 월화드라마 '본 어게인'에 출연한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