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반장'의 힐링 가득 휴일
조개구이와 함께하는 캠핑 한상
'나 혼자 산다' 경수진이 집 테라스에서 캠핑을 즐겼다. / 사진제공=MBC
'나 혼자 산다' 경수진이 집 테라스에서 캠핑을 즐겼다. / 사진제공=MBC


MBC ‘나 혼자 산다’에서 경수진이 텐트 제작부터 요리까지 손수 준비하며 ‘테라스 캠핑’에 돌입해 힐링 가득한 하루를 보낸다.

17일 방송되는 ‘나 혼자 산다’에서는 경수진이 휴일에도 열정을 불태우며 쉴 틈 없는 시간을 보낸다.

경수진은 현미빵 반죽을 하고 먹음직스러운 밀푀유 전골까지 준비하며 야무진 손놀림을 선보였다. 동분서주하며 준비를 마친 경수진은 집 앞 테라스에서 본격적인 프라이빗 캠핑에 돌입했다.

경수진은 뭐든지 만들어내는 ‘경반장’ 면모를 다시 한 번 입증했다. 전동 드릴을 동원해 1인용 텐트 제작에 나선 것. 스텐 양념통을 이용해 난로를 능숙하게 만들고, 나무를 깎아 집기류까지 자급자족하며 꽉 찬 ‘혼자 라이프’의 정석을 보여줬다.

이어 경수진은 푸짐한 조개구이 한상차림으로 속이 든든한 먹방 퍼레이드를 펼쳤다. 이를 지켜본 멤버들은 “전국의 조개들이 난리가 나겠다”라며 경수진의 먹방을 극찬했다. 알찬 음식의 향연에 숨길 수 없이 올라가는 입 꼬리는 시청자들의 식욕까지 제대로 자극할 예정이다.

테라스에서 소소한 행복을 찾은 경수진의 특별한 하루는 17일 밤 11시 10분 확인할 수 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