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운 우리 새끼' 최강희, 동안 유지 비법 공개
최강희 "'미우새' 시절 있었다"
배우 최강희가 '미운 우리 새끼' 스페셜 MC로 함께했다. / 사진제공=SBS
배우 최강희가 '미운 우리 새끼' 스페셜 MC로 함께했다. / 사진제공=SBS


SBS ‘미운 우리 새끼’(이하 '미우새')에 러블리 배우 최강희가 출연해 입담을 뽐낸다.

19일 방송되는 ‘미우새’에서는 ‘동안의 아이콘’으로 불리는 배우 최강희가 솔직함과 러블리함 뒤에 숨겨진 반전 매력을 발산한다.

이날 최강희가 스튜디오에 등장하자 모벤져스는 “나이를 아예 안 먹는 것 같다”라며 격한 환영과 감탄을 아끼지 않았다. 이에 최강희는 매일 숙제처럼 하는 비장의 동안 미모 유지법을 소개해 모벤져스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마냥 ‘예쁜 우리 딸’일 것만 같은 최강희는 남다른 미우새 시절(?)이 있었다고 밝혀 궁금증을 자아냈다. 그가 어머니에게 “독신으로 살겠다!”고 깜짝 선언(?)을 했던 사연은 본 방송에서 공개된다.

어머니들은 최강희를 두고 “아들이 이런 사람하고 산다면 얼마나 좋겠나”라며 격한 애정 공세를 펼치기도 했다.

최강희는 오는 27일 월화드라마 '굿 캐스팅'의 첫 방송을 앞두고 있다. 그는 "‘굿 캐스팅’에서 똘끼(?) 충만한 센 언니 역할을 맡았다"고 밝혀 기대감을 자아냈다.

최강희의 달콤살벌한 매력 발산 현장은 오는 19일 밤 9시 5분 확인할 수 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