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현희♥제이쓴, '비디오스타' 출연
결혼 발표 후 1년 반 만의 재출연
제이쓴 "홍현희 닮은 딸 낳고 싶다"
'비디오스타'에 출연한 홍현희 제이쓴 부부/ 사진=MBC에브리원 제공
'비디오스타'에 출연한 홍현희 제이쓴 부부/ 사진=MBC에브리원 제공
홍현희, 제이쓴 부부가 2세에 대한 생각을 최초로 고백한다.

14일 방송되는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는 ’설렘 주의보! 신이 내린 비주얼 커플‘ 특집으로 꾸며지는 가운데 홍현희·제이쓴, 장민·강수연 커플이 출연한다.

2018년 결혼을 3일 앞두고 ’비디오스타‘ 출연해 화제를 모았던 홍현희, 제이쓴 부부는 최근 녹화를 통해 1년 반 만에 비디오스타를 다시 찾았다. 이날 홍현희는 “’비디오스타‘가 공식 첫 결혼 발표였다. 마치 친정에 온 것 같다”라며 다시 출연하는 소감을 밝혔다.

홍현희·제이쓴 부부는 2세에 대한 생각도 털어놓을 예정이다. 제이쓴은 “홍현희와 꼭 닮은 딸을 낳고 싶다”고 애정을 드러내면서도 “사실 지금도 딸 키우는 느낌이 강하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는 후문이다.

좋은 소식을 기대하는 MC들에게 제이쓴은 “얼마 전 홍현희의 몸에 이상 증상이 있어서 한 밤중에 달려 나가 임신 테스트기를 구매해왔다”라고 입을 뗐다. 홍현희는 그런 남편의 행동에 감동받았다는 말과 함께 그 날의 결과를 공개했다.

홍현희, 제이쓴 부부가 출연하는 ’비디오스타‘는 14일 오후 8시 30분 방송된다.

정태건 기자 biggu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