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피드 DNA '전력 질주'
우주소녀, 탈지구 추격전
이수혁, 미션 성공할까
'끼리끼리' 이수혁 우주소녀 / 사진 = MBC 제공
'끼리끼리' 이수혁 우주소녀 / 사진 = MBC 제공
'끼리끼리’의 이수혁이 숨겨둔 스피드 DNA를 공개했다.

12일 오후 방송되는 MBC '끼리끼리'에서는 원더끼리와 우주소녀의 추격전이 펼쳐진다.

10인의 끼리들이 위험에 처한 지구를 구하기 위한 원더끼리로 변신했다. 우주(?)로 파견된 이들은 주어진 미션을 수행해서 우주를 탈출한 뒤 지구를 구할 예정이다.

'2020 원더끼리'의 첫 번째 게스트로 우주소녀가 등장한다고 해 이목이 쏠린다. '서바이벌 행성'에서 원더끼리와 맞닥뜨린 우주소녀는 'MBC 2019 추석특집 아이돌스타 선수권대회' 육상 금메달리스트 출신다운 스피드로 끼리들을 놀라게 했다고 전해져 기대감을 증폭시킨다.

이 가운데 우주소녀를 따돌리는 이수혁의 모습이 포착돼 시선을 강탈한다. 그는 숨겨진 질주 본능을 맘껏 뽐내며 압도적인 스피드를 자랑했다는 후문이다.

특히 이수혁은 우주소녀로부터 가방 속 물건을 지켜야 하는 미션을 완벽하게 이해하고 가방을 풍차처럼 돌리면서 도망가는 재치를 발휘했다고 전해져 그의 활약에 대한 관심을 끈다.

원더끼리와 우주소녀가 서바이벌 행성에서 펼치는 탈 지구 추격전은 12일 오후 5시 방송되는 '끼리끼리'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