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사→육아의 신 '변신'
트로트 '흥' 넘치는 아들
10년 후 '미스터트롯' 출연?
'옥탑방의 문제아들' 박현빈 / 사진 = KBS 제공
'옥탑방의 문제아들' 박현빈 / 사진 = KBS 제공


'옥탑방의 문제아들'에서 가수 박현빈이 바쁜 육아 일상을 공개한다.

오는 13일 오후 8시 50분에 방송되는 KBS 2TV 예능 프로그램 '옥탑방의 문제아들'은 김용만, 송은이, 김숙, 정형돈, 민경훈이 상식 문제를 푸는 퀴즈 프로그램으로 트로트 왕자 박현빈이 출연해 스윗 대디의 모습을 선보일 예정이다.

이날 '옥탑방의 문제아들'에서 가수 박현빈의 반전 근황이 밝혀져 놀라움을 자아냈다. 그가 요즘 제일 많이 하는 일이 행사가 아닌 바로 육아라는 것. 박현빈은 각각 두 살, 네 살이 된 두 아이의 기상부터 취침까지 육아로 꽉 찬 자신의 하루 일과를 공개해 모두를 놀라게 했는데, 심지어 어린이집을 방불케 하는 체계적인 박현빈표 생활계획표를 줄줄이 읊으며 육아의 신임을 입증했다.

또한 박현빈은 아빠의 흥을 그대로 물려받은 첫째 아들에 대한 애정을 드러내기도 했는데, 그는 "아이가 내 히트곡을 다 따라 부른다"며 아들의 노래 실력을 공개하는 것은 물론 "10년 후에 '미스터트롯'에 출연해도 괜찮을 것 같다"며 아들 바보에 대한 면모를 한껏 자랑해 웃음을 안겼다.

한편, 행사의 신에서 육아의 신이 된 박현빈의 아들 자랑은 오는 13일 오후 8시 50분 KBS 2TV '옥탑방의 문제아들'에서 공개된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