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Joy 제공
/KBS Joy 제공


7일 방송되는 KBS Joy 예능프로그램 '연애의 참견 시즌 3' 14회에서는 환승 연애로 여자친구를 만났다는 남성의 사연을 소개한다.

사연을 보낸 고민남의 여자친구는 데이트 도중 갑자기 일이 생겼다며 가버리기 시작한다. 고민남은 전 남자친구 때문에 집착 트라우마를 가지고 있는 여자친구에게 같은 상처를 주고 싶지 않아 어떤 질문도 하지 못한다.

이해할 수 없는 여자친구의 행동이 계속되자 주우재는 이들의 연애를 두고 "더운 날 먹는 아이스크림 같다"라 말하고, 서장훈은 "산송장 같은 연애"라고 표현해 안타까운 상황을 짐작케 했다. 다만 곽정은은 "여자친구 본인도 힘든 연애다. 자기가 만든 덫에 걸려서 평생 아픈 채로 살 것"이라는 견해를 밝힌다.

녹화장에서는 환승 연애의 진실에 대한 갑론을박이 펼쳐질 예정이다. MC들은 '현재의 사랑이 흔들려서 새로운 사랑이 눈에 들어온 것인가' 아니면 '새로운 사랑이 눈에 들어왔기 때문에 현재의 사랑이 흔들린 것인지'에 대한 질문을 던진다.

'연애의 참견 시즌 3' 14회는 7일 밤 10시 50분 KBS Joy에서 방송된다.

김명상 기자 terry@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