혜림♥신민철, 공개연애에 원더걸스 소환
소속사 대표 유빈, 스킨쉽에 '입틀막'
예은, 열애 소식 10분 만에 축하 연락
6일 방송될 '부러우면 지는거다'/ 사진제공=MBC
6일 방송될 '부러우면 지는거다'/ 사진제공=MBC


MBC ‘부러우면 지는거다’의 가수 혜림이 남친 신민철과 공개 연애 소식에 원더걸스 멤버이자 소속사 대표 유빈과 핫펠트 예은으로부터 전화를 받는다. 두 사람의 7년간 비밀 연애 소식을 접한 지인들의 확인 전화가 폭주한 현장이 공개될 예정으로 기대를 모은다.

‘부러우면 지는거다’(이하 ‘부럽지’) 제작진은 6일 혜림과 남친 신민철의 공개 연애 기사에 원더걸스 멤버이자 소속사 대표 유빈이 전화를 걸어온 현장의 모습을 공개했다.

해당 사진 속에는 혜림과 신민철이 유빈과 영상통화를 하는 모습이 담겼다. 유빈이 혜림과 신민철의 7년간 비밀 연애 기사를 보고 바로 연락을 한 것.

최근 녹화에서 혜림은 “대표님”이라며 유빈의 영상 통화를 받았고, 신민철과 함께 있음을 알렸다. 공개 연애를 축하해주던 유빈이 두 사람의 깜짝 스킨십에 당황해 입을 틀어 막고은 장면도 공개돼 이목을 집중시킨다.

또한 원더걸스 멤버이자 ‘핫펠트’로 활동 중인 예은도 열애 기사가 나온 지 10분 만에 혜림에게 전화해 축하와 걱정 어린 현실 조언을 건넸다. 신민철은 현재 재직 중인 학교의 교수, 동기 친구들로부터 전화 폭탄을 받으면서도 입가에 미소가 떠나지 않았다.

두 사람의 공개 연애 소식을 접한 실제 지인들의 현실 리액션은 어떨지, 어떤 이야기들을 했을지 궁금증을 끌어올린다.

혜림과 신민철의 첫 공개 연애 스토리는 6일 오후 11시에 방송되는 ‘부러우면 지는거다’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정태건 기자 biggu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