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면 5개까지 먹어"
회식비 1000만원
무한리필집 선호 이유
'옥탑방의 문제아들' 양치승 / 사진 = KBS 영상 캡처
'옥탑방의 문제아들' 양치승 / 사진 = KBS 영상 캡처


'옥탑방의 문제아들' 양치승이 체육관 회식비를 언급했다.

6일 오후 방송된 KBS 2TV '옥탑방의 문제아들'에는 헬스 트레이너 겸 방송인 양치승이 출연했다.

양치승은 음식을 많이 먹는다고 밝히며 "라면은 한 번에 5개까지 먹는다. 고기는 2kg 정도 먹는다. 소고기 구웠을 때 2kg 먹는다"라고 말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이어 "회식비도 꽤 나갈 것 같은데?"라는 MC들의 질문에 "1000만원 정도 나간다"라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그는 "직원은 한 6명 정도다. 단가가 비싸면 그 정도 나온다"라며, 무한리필 가게를 선호하는 이유를 밝혔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