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TBC '77억의 사랑' 스틸컷. /사진제공=JTBC
JTBC '77억의 사랑' 스틸컷. /사진제공=JTBC


가수 노지훈이 가족과 트로트에 대한 다양한 이야기를 전한다. JTBC ‘77억의 사랑’에서다.

오는 6일 방송되는 ‘77억의 사랑’에는 트롯대디부터 육아대디까지 빈틈없는 모습을 보여주는 노지훈이 출연한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노지훈은 아내와의 달달한 러브스토리를 밝혀 눈길을 끌었다.

또한 노지훈은 무대 공포증을 극복하기 위해 아내가 알려준 특별한 주문을 공개했다. 그가 밝힌 속 시원한 주문에 출연진은 환호성을 내질렀다.

그러면서 트로트로 전향하게 된 비하인드 스토리를 털어놓았다. 노지훈은 “트로트 붐이 일어나기 훨씬 전부터 무속인의 추천을 받았다”면서 운명처럼 트로트를 마주하게 된 사연을 전했다고 해 궁금증을 높인다.

‘77억의 사랑’은 오는 6일 밤 11시 방송된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