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악중심' 홍진영./ 사진=MBC 방송화면
'음악중심' 홍진영./ 사진=MBC 방송화면


가수 홍진영이 신곡 '사랑은 꽃잎처럼'으로 '트로트 퀸'의 저력을 제대로 보여줬다.

홍진영은 4일 오후 방송된 MBC '쇼 음악중심'에서 '사랑은 꽃잎처럼'을 열창했다. 이날 강렬한 레드 컬러의 의상을 입고 무대에 오른 홍진영은 특유의 표정과 몸짓으로 섹시한 매력을 과시했다. 특히 기존보다 더욱 안정적인 라이브와 흥이 넘치는 퍼포먼스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사랑은 꽃잎처럼'은 이별의 아픔과 그리움을 다 피고 진 꽃잎으로 표현해낸 시적이면서도 서정적인 가사, 탱고 리듬을 바탕으로 한 스패니시 계열의 라틴 사운드와 한국적인 트로트 멜로디의 만남이 인상적인 곡이다.

쇼 음악중심'에는 홍진영을 비롯해 수호, 아스트로, 임영웅, 강다니엘, 옹성우, 세정, ITZY, TOO, 리아, 키썸, 원어스, 동키즈, 알렉사가 출연했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