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동준, 백종원의 45도 올려보기 '폭소'
'파스츄리' 작명 센스
'맛남의 광장' 방송 화면./사진제공=SBS
'맛남의 광장' 방송 화면./사진제공=SBS


김동준이 지난 19일 방송된 SBS '맛남의 광장'에서 날이 갈수록 업그레이드되는 예능감과 입담으로 웃음을 선사했다.

이날 김동준은 '농벤져스' 김희철, 양세형과 함께 전라남도 진도의 특산물인 대파를 살리기 위해 진도로 떠났다. 백종원은 김동준을 만나자마자 그의 공익광고를 언급하며 달라진 위상을 칭찬했다.

최근 공개된 한국 수어 방송의 공익광고 속 김동준은 직접 노래를 부르며 콘서트를 하는 모습으로 훈훈함을 자아낸 바 있다. 이에 백종원은 "너 가수야? 노래를 하니 어색하더라"라고 물었고, 갑작스러운 물음에 당황한 김동준은 "가수 잠깐 했습니다"라고 너스레를 떨어 웃음을 자아냈다.

김동준은 "그 노래 제가 쓰고, 직접 불렀다"고 덧붙였고, 깜짝 놀란 백종원은 "잘생긴 애가 노래도 잘한다. 복이다"며 그의 다재다능함을 칭찬했다.

김동준은 송가인과 함께 백종원의 보조 요리사로 나서는가 하면, 송가인과 만담을 나눠 유쾌함을 발산했다. "요리 중간에 막내의 노래가 있어야 되는 것 아니냐"는 송가인의 제안에 곧바로 "가인~ 가인이어라~"라고 노래 한 가락을 불러 흥을 돋웠다.

물오른 예능감을 자랑한 김동준은 백종원 특유의 먹방을 따라 하기도 했다. 그는 백종원 특유의 먹방 자세를 완벽하게 모사하며 "45도를 봐야 한다"고 말해 백종원을 당황하게 했다.

또한 김동준은 백종원이 만든 파 요리에 '파스츄리'라는 센스 있는 작명을 해 모두의 박수갈채를 받는 등 눈부신 활약을 보여줬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