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술인 박성준 "이제껏 본 커플 중 상위 5%"...누구?
장성규, 첫사랑 아내 회상 '연애담 술술'
'부러우면 지는거다' 스틸컷./사진제공=MBC
'부러우면 지는거다' 스틸컷./사진제공=MBC


MBC ‘부러우면 지는거다’(이하 ‘부럽지’) 첫방송에서 MC 장도연이 바쁘게 연락하는 사람이 있다고 고백해 눈길을 모은다. 또한 스페셜 게스트 역술인 박성준이 세 커플 중 상위 5%의 궁합 커플을 찾았다고 해 궁금증을 더한다.

‘부럽지’는 실제 연예인 커플들의 리얼한 러브 스토리와 일상을 담으며 연애와 사랑, 결혼에 대한 생각과 과정을 담는다. 오늘(9일) 방송되는 ‘부럽지’에서 ‘장도연의 심쿵 고백 현장이 공개된다.

장도연, 허재는 공개 연애에 대한 상반된 반응을 보인다. 먼저 장도연은 “현재 연애 중이십니까?”라는 장성규의 질문에 “바쁘게 연락하고 있습니다”라며 거침없이 답해 스튜디오를 술렁이게 한다. 이어 그는 자신이 365일 연애를 계획하는 ‘프로 계획러’지만, 공개 연애는 하고 싶지 않다고 단호하게 덧붙였다고 해 웃음을 자아낸다.

허재는 MC들 중 유일한 공개 연애 경험자로서 흥미진진한 이야기를 털어놓는다. 그는 과거 공격적인 농구 플레이만큼이나 적극적이었던 아내와의 러브 스토리를 대방출해 ‘로맨틱 대통령’으로 거듭났다는 후문이다.

장성규는 커플들의 리얼한 일상에 완전하게 몰입한다. 초등학교 첫사랑과 10년 연애 끝에 결혼에 골인한 그는 그동안 감춰왔던 연애담을 자신도 모르게 술술 풀어놓으며 설렘을 만끽한다.

역술인 박성준은 “딱 보기에는 아름다워 보이지만, 이면도 있으니까요“라면서 의미심장한 분위기를 뿜어내 MC들을 움찔하게 할 예정이다. 이어 세 커플과 MC들의 태생적인 스타일을 날카롭게 분석한다고 전해져 기대를 모은다.

무엇보다 박성준은 세 커플 중 “서로가 서로를 원하는 궁합“이 있다며 이는 자신이 봤던 커플 중 상위 5%에 들 정도로라면서 흐뭇한 미소를 지었다고 해 과연 어떤 커플일지 호기심을 자극한다.

‘부러우면 지는거다’는 오늘(9일) 오후 10시 55분 처음 방송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