육성재X이사윤, 오는 15일 '집사부일체'서 하차
이상윤, 눈물 "최고의 사부는 멤버들"
사진=SBS '집사부일체' 방송 화면.
사진=SBS '집사부일체' 방송 화면.


배우 이상윤과 가수 육성재가 SBS ‘집사부일체’에서 하차한다.

지난 8일 방송된 ‘집사부일체’ 말미에는 학사모를 쓴 이상윤과 육성재의 모습이 공개됐다. 이들은 다음 주 방송을 끝으로 ‘집사부일체’에서 하차한다.

이날 예고 영상에는 이상윤, 육성재와 함께 한 사부들의 영상편지를 짐작케 하는 장면이 담겼다. 이어 졸업하는 이들을 위한 깜짝 선물도 예고돼 궁금증을 높였다.

이상윤은 “최고의 사부는 우리 멤버들인 것 같다”며 눈시울을 붉혔고, 육성재도 “언제든 다시 돌아오고 싶다. 계속 보고 싶다”고 아쉬움을 드러냈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