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임 외엔 돈 안 써" 독특한 소비 철학
"재테크 안 해···통장에 쌓여있다" 의외의 재력美
'옥탑방의 문제아들' 은지원. /사진제공=KBS1
'옥탑방의 문제아들' 은지원. /사진제공=KBS1


KBS2 ‘옥탑방의 문제아들’(이하 ‘옥문아들’)에서 은지원이 남다른 재테크(?) 비법을 공개한다.

2일 방송되는 ‘옥문아들’은 김용만, 송은이, 김숙, 정형돈, 민경훈이 상식 문제를 푸는 퀴즈 프로그램으로 새 유닛 앨범으로 돌아온 젝스키스 은지원, 장수원이 출연한다.

연예계 소문난 게임 덕후 은지원은 “지금까지 현질(현금 구매)에 쓴 돈만 몇천만 원은 될 것”이라고 고백해 멤버들을 깜짝 놀라게 했다. 하지만 현재는 게임 지출에 자중하고 있다는 은지원은 “지금은 한 달에 딱 70만 원만 쓴다”고 말해 모두의 귀를 의심하게 했다. 이어 “게임에 70만 원씩 쓴다고 하면 다들 이렇게 놀란다. 하지만 그 외에는 일절 돈을 안 쓴다”며 나름의 독특한 소비 철학을 밝혔다.

뿐만 아니라 은지원은 자신의 통장 관리법에 대해서 “재테크는 안 한다. 돈을 안 쓰다 보니 통장에 그냥 쌓여있다”며 의외의 재력미(?)를 과시했다.

게임 덕후 은지원의 재테크 방법은 2일 저녁 8시 55분 확인할 수 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