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유찬희 인턴기자]
MBC ‘미씽나인’ 최태준, 정경호 / 사진제공=SM C&C
MBC ‘미씽나인’ 최태준, 정경호 / 사진제공=SM C&C


‘미씽나인’ 정경호와 최태준이 추격전을 벌이는 모습이 포착됐다.

2일 MBC 수목드라마 ‘미씽나인’ 측은 서준오(정경호)가 최태호(최태준)를 쫓고 있는 일촉즉발의 장면을 공개했다.

이는 이날 방송되는 ‘미씽나인’ 6회의 한 장면으로, 두 사람의 행색부터 행동까지 보는 이의 시선을 사로잡고 있다. 얼굴에 상처가 가득한 서준오와 바위 뒤에 몸을 숨긴 채 서준오를 지켜보고 있는 최태호의 모습이 맞물려 한층 긴박한 상황을 전하고 있다.

특히 다급하게 최태호의 뒤를 쫓는 서준오의 비장한 표정과 최태호의 의미심장한 눈빛에서 또 무슨 일이 벌어진 것은 아닐지 궁금증을 자아내고 있다. 무엇보다 최태호는 치밀하게 탈출 계획을 짜 다른 이들을 져버렸던 인물이기에 그가 새로운 문제를 유발할 가능성도 배제할 수 없는 상황이다.

이날 방송에서는 서준오와 최태호의 치열한 추격전에 대한 전말과 이후의 이야기가 흥미진진하게 펼쳐지며 극도의 긴장과 몰입도를 전할 예정이다. 두 사람은 한때 같은 그룹 멤버로서 우애를 나눴던 사이지만, 오랜 시간 깊어진 감정의 골이 아슬아슬한 상황으로 치닫으며 눈을 뗄 수 없게 만들 것으로 기대된다.

한 관계자는 “6회는 빠른 전개와 흥미로운 사건들로 진행된다. 더욱 지루할 틈 없이 극에 몰입할 수 있는 회차가 될 것이니 지켜봐 달라”라고 전했다.

‘미씽나인’은 매주 수, 목요일 오후 10시 방송된다.

유찬희 인턴기자 chan0502@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