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유찬희 인턴기자]
애프터스쿨 레이나 / 사진=KBS2 ‘노래싸움 승부’ 캡처
애프터스쿨 레이나 / 사진=KBS2 ‘노래싸움 승부’ 캡처

애프터스쿨 레이나 / 사진=KBS2 ‘노래싸움 승부’ 캡처

‘노래싸움’ 애프터스쿨 레이나가 레이디스코드 소정을 이겼다.

23일 방송된 KBS2 ‘노래싸움-승부(이하 노래싸움)‘에서는 레이나와 소정이 보보의 ’늦은 후회‘ 무대를 꾸몄다.

레이나는 “경연에 잘 어울리는 보컬이라고 생각을 안한다”라며 자신감 없는 모습을 보였다. 그러나 레이나는 무대 위에서 깊은 감성을 이끌어내며 승리를 거뒀다.

레이나는 “너무 좋다”라며 기쁨을 감추지 못 했다. 이를 보던 MC 남궁민은 “너무 기뻐하신다. 특별히 기뻐하시는 이유가 있냐”고 물었다. 레이나는 “안 떨어져서 너무 좋다”라며 솔직한 답변을 건넸다.

유찬희 인턴기자 chan0502@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