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유찬희 인턴기자]
E채널 ‘용감한 기자들3’ 신동엽 / 사진제공=티캐스트
E채널 ‘용감한 기자들3’ 신동엽 / 사진제공=티캐스트


‘용감한 기자들’ MC 신동엽이 배우 전도연을 극찬한다.

9일 방송되는 E채널 ‘용감한 기자들3’에서는 ‘모르는 게 약 VS 아는 게 독’이란 주제로 다양한 취재담이 펼쳐진다.

이날 한 연예부 기자는 ‘굿 전도연’이라는 주제로 배우 전도연에 대한 미담을 풀어놨다. 이 기자는 올해 열린 부산국제영화제에 참석 후 우연히 가진 전도연과의 술자리 에피소드를 전했다.

훈훈한 이야기에 신동엽도 전도연과의 일화를 공개했다. 신동엽은 “과거 전도연과 같이 프로그램을 한 적이 있다”며 “연예인이 위탁모를 체험하는 프로그램이었는데 전도연과 함께 했던 아기는 잠시라도 떨어지지 않으려고 했다”고 당시를 회상했다.

그는 “짧은 시간임에도 불구하고 전도연은 재우고 분유 먹이는 법도 정확히 알고 있었다”며 “아기를 떠나 보낼 때도 정말 펑펑 울었는데 정말 진정성이 느껴져서 감동했다. 연기는 물론이고 인성까지 완벽한 분”이라고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용감한 기자들3’는 매주 수요일 오후 11시 방송된다.

유찬희 인턴기자 chan0502@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