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BC ‘내 생애 봄날’, tvN ‘삼총사’, MBC ‘오만과 편견’, SBS플러스 ‘도도하라’ 포스터(왼쪽 위부터 시계방향)
MBC ‘내 생애 봄날’, tvN ‘삼총사’, MBC ‘오만과 편견’, SBS플러스 ‘도도하라’ 포스터(왼쪽 위부터 시계방향)


MBC ‘내 생애 봄날’, tvN ‘삼총사’, MBC ‘오만과 편견’, SBS플러스 ‘도도하라’ 포스터(왼쪽 위부터 시계방향)

27일(월)

MBC ‘오만과 편견’ 첫 방송 오후 10시
새 월화드라마 ‘오만과 편견’이 27일 첫선을 보인다. ‘오만과 편견’은 법과 원칙, 사람과 사랑을 무기로 나쁜 놈들과 맞장 뜨는 검사들의 이야기를 다룬다. 백진희, 최진혁, 최민수, 손창민, 최우식, 정혜성 등 배우가 출연한다.

SBS플러스 ‘도도하라’ 첫 방송 오후 11시 20분
케이블채널 SBS플러스가 야심차게 내놓은 새 월요드라마 ‘도도하라’가 베일을 벗는다. ‘도도하라’는 동대문을 배경으로 쇼핑몰을 창업하는 과정을 그린 드라마로, 유라, 신소율, 유민규, 고세원, 안영미 등 배우가 출연한다. 미니드라마를 표방하는 ‘도도하라’는 최근 인기를 끌고 있는 케이블드라마 대열에 합류할 수 있을지.

SBS ‘힐링캠프, 기쁘지 아니한가’ 손연재 편 오후 11시 15분
‘체조요정’ 손연재가 ‘힐링캠프’를 찾는다. 손연재는 최근 진행된 ‘힐링캠프’ 녹화에서 체조요정이 되기까지의 땀과 눈물, 21살 여대생의 평범한 고민, 자신을 둘러싼 논란 등에 입을 열었다. 특히 손연재는 방송을 통해 앞서 열애설이 불거졌던 수영선수 박태환과의 특별한 관계를 공개할 것으로 알려졌다.

30일(목)

MBC ‘내 생애 봄날’ 마지막 회 오후 10시
매주 수요일, 목요일 안방극장을 울음바다로 만들었던 ‘내 생애 봄날’이 오는 30일 16회 방송을 마지막으로 끝맺는다. ‘내 생애 봄날’은 시한부 인생을 살다가, 장기 이식을 통해 새 심장을 얻은 여자와 심장을 기증한 여인의 남편이 만나 특별한 사랑을 하게 되는 휴먼 멜로드라마. 감우성, 최수영, 이준혁, 장신영 등 배우가 출연한다. 과연 강동하(감우성)-이봄이(최수영)의 사랑에도 봄날이 올까.

31일(금)

MBC ‘모두 다 김치’ 마지막 회 오전 7시 50분
일일드라마 ‘모두 다 김치’가 오는 31일 7개월간 이어진 대장정의 막을 내린다. ‘모두 다 김치’는 배신과 좌절이 주는 아픔을 이겨내기 위해 김치 하나에 승부를 건 한 여자의 사랑과 성공 과정을 그린 드라마로, 김지영, 김호진, 원기준, 차현정, 노주현 등 배우가 출연한다. 특히 ‘모두 다 김치’는 독특한 소재에 힘입어 ‘김치 싸대기’ 등 명장면을 탄생시켜 관심을 끌었다.

SBS ‘쿡킹 코리아’ 첫 방송 오후 6시 20분
SBS가 ‘요리’를 소재로 한 새 예능을 선보인다. 오는 31일 첫 전파를 타는 ‘쿡킹 코리아’는 타와 유명 셰프가 함께 요리 대결을 벌이며 쉽게 따라 할 수 있는 국민 레시피를 제안하는 신개념 푸드 오디션 프로그램으로, 연예인들과 스타 셰프들의 요리 대결을 담는다. MC로는 박지윤, 홍석천이, 심사위원으로는 에드워드 권, 정혜정, 스스무 요니구니이 출연하며, 김효진, 박잎선, 심이영, 이현우, 페이, 루이강, 토니오, 김호윤, 배승민, 이원일 등 스타들이 출연자로 나선다.

11월 2일(일)

tvN ‘삼총사’ 마지막 회 오후 9시 20분
일요드라마 ‘삼총사’가 오는 11월 2일 첫 번째 시즌의 막을 내린다. ‘삼총사’는 조선 인조시대를 배경으로 강원도 무인이자 가난한 집안의 양반 출신으로 한양에 올라와 무과에 도전하는 박달향(정용화)이 자칭 ‘삼총사’인 소현세자(이진욱)와 그의 호위무사 허승포(양동근), 안민서(정해인)를 만나, 조선과 명청 교체기의 혼란했던 중국을 오가며 펼치는 호쾌한 액션 로맨스 활극. ‘삼총사’는 총 3개 시즌으로 기획됐으며, 두 번째 시즌은 내년 초 방송 예정이다.

글. 김광국 realjuki@tenasia.co.kr
사진제공. MBC, SBS, tvN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