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승기
이승기


이승기

배우 이승기가 처음으로 형사 역할에 도전하는 데 대한 기대감을 드러냈다.

30일 오후 서울 양천구 목동 SBS에서 진행된 SBS 새 수목드라마 ‘너희들은 포위됐다’(극본 이정선 연출 유인식) 제작발표회에 참석한 이승기는 “흥미진진한 이야기를 따뜻한 시선으로 풀어낸 작품”이라고 말문을 열었다.

‘너희들은 포위됐다’는 강남경찰서를 배경으로 4명의 신입형사들과 이들을 지도하는 수사관의 이야기를 다룬 청춘 로맨스 수사물. 극중 이승기는 신입 형사 은대구 역으로 분했다. 은대구는 아이큐 150의 수재로 독설과 막말을 가리지 않는 인물이지만 잘생긴 외모로 여심을 사로잡는 인물이다.

이승기는 “처음 대본을 보고 은대구 캐릭터에서 남다른 힘을 발견했다. 그동안 소화했던 캐릭터와는 조금 다른 면을 보여줄 수 있을 것 같았다”라며 “한번쯤 이런 캐릭터에 도전해보고 싶었는데 마침 좋은 작품과 만나게 돼 기쁘다”고 전했다.

또 “경찰서 안에서 벌어지는 여러 인물들의 좌충우돌 성장기와 어릴 때부터 악연인 서판석(차승원)과의 기억때문에 벌어지는 이야기가 흥미진진하게 펼쳐질 것”이라며 “많은 시청자들이 웃을 수 있는 따뜻하고 재미있는 드라마가 될 수 있도록 연기하겠다”고 밝혔다.

드라마 출연 배경에 대해서는 “전작인 ‘구가의 서’를 함께 했던 강은경 작가님의 강력 추천으로 출연하게 됐다”며 “따뜻한 이야기와 감독님의 유려한 연출 스타일에 많이 끌렸다”고 덧붙였다.

‘너희들은 포위됐다’는 ‘쓰리데이즈’ 후속으로 오는 5월 7일 첫방송한다.

글. 장서윤 ciel@tenasia.co.kr
사진. 팽현준 pangpang@tenasia.co.kr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EVENT] 와우, 비투비의 봄날 5월 구매 고객 이벤트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