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김준호, 드디어 재혼 임박? "일상이 ♥김지민뿐" 애정 달달('돌싱포맨')


‘돌싱포맨’ 김준호가 재치 있는 입담으로 평일 밤을 유쾌하게 만들었다.

김준호는 21일(어제) 방송된 SBS ‘신발 벗고 돌싱포맨’(이하 ‘돌싱포맨’)에서 게스트 별, 하하와 함께 거침없는 토크를 선보였다.

이날 방송에서 김준호는 별이 하하의 ‘알 순 없지만’이라는 노래를 리메이크했다고 하자 “보통 인기 있는 곡을 리메이크하지 않냐”며 디스했다.

그는 원곡과 리메이크 버전을 진지하게 감상한 후에 “하하가 술 취해서 따라부른 것 같다”는 냉철한 평가로 웃음보따리까지 선물했다.

특히 하하에게 가족 마케팅 의혹이 제기되자 김준호는 혼자 공감하면서 “나도 일상이 (김)지민이뿐이라 그 얘기밖에 할 게 없다”며 사랑꾼 면모도 뽐내 멤버들의 질투를 한 몸에 받았다.

멤버들을 향한 김준호의 광역 도발은 계속됐다. 임원희에게는 연애를 안하는 게 아니라 못생겨서 못 하는 거라면서 돌직구를 날렸다.

이상민의 별명이 뭐가있냐는 얘기에는 ‘김춘삼’, ‘왕초’ 아니냐며 끝없는 디스를 하기도하고, 유독 그에게만 공감하지 않는 등 티격태격 웃음 케미를 만들어냈다.

김준호는 방송 내내 적재적소에 센스 넘치는 토크를 던지며 화려한 입담을 뽐냈고 멤버들과 환상의 호흡을 선보였다.

시청자들까지 웃게 만드는 리액션과 물오른 센스가 넘치는 김준호의 활약은 매주 화요일 밤 10시 방송되는 SBS ‘신발 벗고 돌싱포맨’에서 만나볼 수 있다.

류예지 텐아시아 기자 ryuperst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