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지혜♥문재완, 다음 생엔 함께할 수 없는 부부…"어우 지겨워" 프러포즈 거절


이지혜♥문재완, 다음 생엔 함께할 수 없는 부부…"어우 지겨워" 프러포즈 거절
이지혜♥문재완, 다음 생엔 함께할 수 없는 부부…"어우 지겨워" 프러포즈 거절
이지혜♥문재완, 다음 생엔 함께할 수 없는 부부…"어우 지겨워" 프러포즈 거절
사진=유튜브 채널 '밉지 않은 관종언니' 영상 캡처
사진=유튜브 채널 '밉지 않은 관종언니' 영상 캡처
이지혜와 문재완이 다음 생에 다시 부부의 인연을 맺는 것에 대한 생각 차이로 웃음을 자아냈다.

18일 이지혜의 유튜브 채널 '밉지 않은 관종언니'에는 '프로포즈 거절하는 이지혜'라는 제목의 쇼츠 영상이 올라왔다.

이지혜는 돌을 맞은 둘째 딸에게 영상 편지를 남긴 후 감정의 여운에 "엄마들이 그런 얘기하지 않나. 다시 태어나도 내 딸로 태어나라고 그러지 않나. 나도 우리 딸도, 다시 태어나도 다 내 딸로"라며 울컥했다. 문재완은 "다시 태어나도 나와 결혼해야 한다"고 말했다. 그러자 이지혜는 "그건 싫다"고 말했다. 문재완이 "우린 결국 함께해야 할 수밖에 없다"고 했다. 이지혜는 "어우 지겹다"며 "다음번엔 새로운 사람 다른 사람"을 원했다. 이에 문재완은 "기회 주겠다. 꼭 다음에 안 태어나도 지금 주겠다"고 농담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지혜는 세무사 문재완과 2017년 결혼했으며, 두 딸을 낳았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