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만취하면 폭력성 드러내는 남편…오은영 "'불안 증상' 있다"('결혼지옥')


[종합] 만취하면 폭력성 드러내는 남편…오은영 "'불안 증상' 있다"('결혼지옥')
[종합] 만취하면 폭력성 드러내는 남편…오은영 "'불안 증상' 있다"('결혼지옥')
[종합] 만취하면 폭력성 드러내는 남편…오은영 "'불안 증상' 있다"('결혼지옥')
[종합] 만취하면 폭력성 드러내는 남편…오은영 "'불안 증상' 있다"('결혼지옥')
[종합] 만취하면 폭력성 드러내는 남편…오은영 "'불안 증상' 있다"('결혼지옥')
사진=MBC '오은영 리퐅-결혼지옥' 방송 캡처
사진=MBC '오은영 리퐅-결혼지옥' 방송 캡처
'결혼지옥' 아내 사연자가 남편의 술주정과 폭력성으로 인한 고민을 토로했다.

지난 16일 MBC ‘오은영 리포트-결혼지옥’에서는 남편의 폭력성이 고민인 '닿을 수 없는 우리 평행선 부부' 편이 방송됐다.

아내는 남편의 술 버릇에 대한 고민을 털어놓았다. 아내는 "신혼 초부터 술 문제가 많았다. 아이 낳고 심해졌다"며 "거의 일주일 내내 마셨다. 주사도 있어서 힘들었다"고 밝혔다. 공개된 영상에서 남편은 반주로 술을 마시기 시작해 페트병 소주, 맥주까지 마시면서 금세 만취했다. 아이를 재우러 들어간 아내가 남편에게 보고 있는 영상의 소리를 줄여달라고 하자 남편은 갑자기 폭력성을 드러냈다. 휴대폰의 버튼을 과격하게 누르는가 하면 캔을 찌그러트렸다.

아내는 남편의 과거 술버릇에 대해 딸 친구 엄마들에게 고민을 털어놓기도 했다. 아내는 신혼 초 남편의 주사에 대해 "문을 다 때려 부쉈다. 문을 집어던졌는데 파손됐다"며 "그때 생각하면 무섭다. 남편은 기억을 못 한다"며 눈시울을 붉혔다. 또한 "트라우마가 많이 남는다. 남편이 술 마시는 게 싫다. 접시도 깨부쉈다"고 말했다. 반면 남편은 "저는 주사가 없다고 생각한다. 아내는 제가 만취하면 달라진다고 하는데 제 생각엔 그냥 가서 잔다"고 반박했다. 아내는 "연애할 때는 몰랐다"며 "아기 키우는 것도 힘들고 술 마시고 들어오는 것도 싫고 여러 가지로 겹쳤다"고 밝혔다. 관찰 영상 속 아내는 거실에서 무기력하게 있는 모습도 포착됐다. 아내는 "아이 낳고 너무 울었는데 우울증 같아서 병원에 가보겠다고 했더니 남편이 우울증에 우 자도 꺼내지 말라더라"고 호소했다.

부부를 관찰한 오은영은 아내를 보고 "확실히 우울감은 있는 것 같다. 우울감 말고 불안을 살펴봐야할 것 같다"고 진단했다. 평소에도 불안을 느끼냐는 물음에 아내는 "신랑이 언제 또 불같이 화낼지 몰라서 불안을 느낀다"라고 답했다.

오은영은 남편 사연자에게 '사과'를 해야한다고 강조했다. 오은영은 "언젠가 비슷일이 또 생길 거라고 생각할 수 있다. 집안에서도 안전거리를 유지하고 있는 게 남편이 두려운 거 같다"며 "남편이 표현하는 감정도 아내 입장에서는 감당하기 어려운 강한 자극으로 생각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오은영은 남편 사연자에게 "술 자체를 절대 드시지 말라는 게 아니라 집에서 반주를 빈번하게 마시는 건 생각해 보셔야 한다"라고 조언했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