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청춘 스타' 임주환, 혼외자 논란…아내 이하나에게 이혼 통보 ('삼남매가 용감하게')


임주환이 혼외자 이슈로 인해 이하나에게 이별을 통보했다.

지난 15일 방송된 KBS2 주말드라마 '삼남매가 용감하게'에서는 이상준(임주환 분)이 혼외자 사실을 알고 괴로워했다.

이날 이상준은 사촌형 장영식(민성욱 분)을 통해 20년 전 코디였던 이장미(안지혜 분)가 아들을 낳았다는 말을 들었다. 이상준은 자신의 혼외자가 여지껏 조카라고 생각했던 장지우(정우진 분)라는 사실에 충격을 받았다.

장영식을 통해 한 번 더 친자 검사를 했지만, 친자가 맞다는 결과에 더 큰 충격을 받았다. 특히 아내 김태주(이하나 분)가 사고로 기억을 잃은 상태였기에 이상준의 혼란은 더 커졌다.
[종합] '청춘 스타' 임주환, 혼외자 논란…아내 이하나에게 이혼 통보 ('삼남매가 용감하게')
이상준은 조금씩 기억을 찾고 있는 김태주에게 자신들이 처음 만났던 날도 돌아간다면 결혼할 것이라며 김태주에 대한 사랑을 고백했다. 김태주는 "결혼을 했다면 청춘 스타 타이틀도 얻지 못했을 거야"라고 했지만, 누구보다 김태주가 중요했던 이상준에게 그런 건 소중하지 않았다.

자신의 혼외자를 장영식의 아들로 키우게 했다는 사실을 안 이상준은 어머니 장세란(장미희 분)에게 따졌다. 하지만 장세란은 이 모든 것이 이상준을 위해서라고 해명했다. 이장미에게 돈을 주면 괜찮을 거라고 했으나 이상준은 모든 사실이 들통날 때를 대비해 유학을 보낼 계획을 세웠다.
[종합] '청춘 스타' 임주환, 혼외자 논란…아내 이하나에게 이혼 통보 ('삼남매가 용감하게')
이장미는 계속해서 이상준과 김태주 주변을 맴돌았다. 이장미는 김태주를 계단에서 민 범인. 이장미는 김태주 부모님 카레집을 서성이다 김태주를 마주쳤다.

김태주가 자신을 기억하지 못하자 기분 나쁘게 '기억도 못한다'며 조롱했다. 김태주가 "당신이 날 민 범인"이라며 경찰서로 끌고가려하자 장세란이 돈을 주고 떠나보냈다.
[종합] '청춘 스타' 임주환, 혼외자 논란…아내 이하나에게 이혼 통보 ('삼남매가 용감하게')
이상준은 매니저 왕승구(이승형 분)에게 모든 사실을 털어놨다. 왕승구는 "절대 그럴리없다. 내가 친자 검사 다시 해보겠다"고 펄쩍 뛰었다. 이상준은 김태주를 만나 조용히 마지막 데이트까지 마친 뒤 "우리 이혼하자"며 이별을 고했다.
[종합] '청춘 스타' 임주환, 혼외자 논란…아내 이하나에게 이혼 통보 ('삼남매가 용감하게')
앞서 장영식은 '친자가 아니다'라는 검사지를 받고 불에 태웠던 바. 장세란에게 품은 복수심으로 가족을 파탄내려는 것인지 추후 이야기에 관심이 쏠린다.


우빈 텐아시아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