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사부일체' /사진제공=SBS
'집사부일체' /사진제공=SBS


‘MZ 세대 대표’ 뱀뱀의 화려한 솔로 라이프가 공개된다.

지난 방송에서는 ‘2023 박빙 트렌드’ 두 번째 주제로 ‘결혼 VS 비혼’을 공개한 가운데, 결혼 사부로 신현준, 정준호가, 비혼 사부로 곽정은이 출격, 현실 고증 에피소드를 통해 논쟁을 더욱 뜨겁게 달궜다.

오는 15일 방송되는 SBS 예능 ‘집사부일체’에서는 ‘결혼주의자 대표’ 이대호의 사랑 가득한 가족 일상과 ‘비혼주의자 대표’ 뱀뱀의 화려한 비혼 일상을 아낌없이 공개하며 각 입장의 장점을 한눈에 보여줄 예정이다.

지난 방송에서 뱀뱀은 비혼주의임을 솔직하게 밝혀 큰 화제를 모은 바 있다. 이날 방송에서는 “눈치 보지 않고 살 거야!”를 외치며 비혼주의임을 밝힌 뱀뱀의 일상이 공개된다. 뱀뱀의 집은 ‘MZ 세대’다운 세련된 인테리어로 멤버들의 시선을 사로잡는다. 이 제품은 무려 국내 최초로 가정집에 설치되어 멤버는 물론 사부들까지 감탄을 금치 못했다고. 또한 뱀뱀의 여유로운 일상을 지켜보던 결혼 사부 정준호는 “결혼 좋아하는 사람이 누가 있어!”라며 급분노 하는 모습을 보여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는 후문이다.

뱀뱀은 3시간에 걸친 집안 대청소부터 다양한 음식 플레이팅까지 ‘2023 새해 홈파티’를 준비한다. 이에 사부와 멤버들은 “누가 오나 봐”, “여자친구 오나?”라며 기대감을 드러내고, 이어진 초인종 소리에 기대감은 의혹으로 불거졌다고. 과연 화려한 솔로 뱀뱀의 홈파티 손님은 누구일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뱀뱀의 리얼한 일상은 이날 오후 4시 50분 방송되는 SBS ‘집사부일체’에서 공개된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